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시, 봄 가뭄 대비 농작물 관리지도 나서

각 작목별 재배 요령 숙지해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5-16 06:47 수정 2019-05-16 06:4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본 -사본 -농작물 수분 측정 (1) (1)
농작물 수분 측정 자료사진


당진시농업기술센터(소장 윤재윤)는 봄 가뭄이 우려됨에 따라 못자리 병해관리를 비롯해 가뭄 대비 농작물 관리 지도에 돌입했다.

센터에 따르면 이달 14일 기준 당진지역 강수량은 108.5㎜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52㎜, 평년대비 82.4㎜ 적게 내려 봄 가뭄이 예상되고 있다.

이에 센터는 모가 부족한 농가를 중심으로 모 알선창구를 운영함과 동시에 밭작물과 원예작물에 대해서도 물 관리 지도에 한창이다.

센터 자료를 보면 토양수분이 40% 미만인 건조포장 밭작물의 경우에는 비가 내린 후 파종하거나 파종량을 늘리고 덮어주기와 잡초제거 및 토양 긁어주기로 수분증발을 억제해야 하며 용수확보가 가능한 포장은 스프링클러를 활용해 적기에 관수해야 가뭄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

또한 관수가 불가능한 노지고추 지배지역은 분무기노즐을 빼고 호스를 이용해 포기당 0.5~1ℓ씩 물주기를 해는 것이 좋다.

마늘의 경우에는 구비대비 토양수분이 부족하지 않도록 스프링클러를 이용해 관수하고 주아를 채취하는 포장은 병해충 방제에 철저를 기해야 한다.

아울러 참깨는 건조포장일 경우 비가 온 후 파종하거나 적기보다 늦게 파종할 때는 20~30% 증량해서 파종해야 하며 관수가 불가능한 지역은 산야초 또는 비닐로 덮어주는 것이 중요하다.

센터 관계자는 "농작물 가뭄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질소 적게 주기와 급수원 확보, 피복, 중경제초를 실시해야 한다"며 "가뭄에 따른 농작물 관리요령 자료를 참고해 가뭄 극복에 적극 활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포토뉴스

  • 태풍도 막지 못한 머드축제 인기 태풍도 막지 못한 머드축제 인기

  • 신나는 보령머드축제 신나는 보령머드축제

  •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