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스포츠종합

대전동산중·고 탁구부 전국대회 단체전 동반우승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07-24 15:48 수정 2019-07-24 17:4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190724_102711905
대전동산중 탁구팀[사진=대전탁구협회 제공]
탁구 명문 대전 동산중·고가 전국규모 대회에서 동반 우승을 차지하며 전국 최강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대전 동산중·고는 지난 20일부터 오는 26일까지 강원도 철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제52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남녀학생종별탁구대회' 단체전에 참가해 동반 우승을 거뒀다.

동산중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대회에도 우승을 차지하면서 2연패를 달성했다. 동산중은 결승전에서 경남 의령중을 4-3으로 눌렀다. 동산고는 결승전에 서울 대광고를 4-0으로 이기며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려 겹경사를 맞았다.

KakaoTalk_20190724_103027454
대전동산고 탁구팀[사진=대전탁구협회 제공]

동산중·고 탁구팀은 에이스인 장성일(국가대표 상비군 1군)과 서홍찬이 주축으로 주전선수들의 고른 활약에 동반 우승이라는 성과를 냈다.


호수돈여중·고는 단체전 2위, 3위에 올랐다.

개인 단식에서는 호수돈여중 김나영이 우승을 차지하며 단체전 패배를 씻어냈다.

동산중을 단체전 우승으로 이끈 장성일은 개인 단식에 출전 결승까지 올랐지만, 내동중 박창건에 3-1로 무릎을 꿇었다.

고교 남녀 개인 단식에 출전한 동산고 서홍찬과 호수돈여고 이다은은 아쉽게 준우승했다.  

 

권오신 대전탁구협회 전무는 "이번 대회 선전으로 대전 학생탁구가 대한민국 최고라는것을 또 한번 입증했다"며 "동시에 올 10월에 개최되는 제100회 전국체전에서도 금메달 전망을 밝게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박병주 기자


 

실시간뉴스

포토뉴스

  • 설 연휴 끝, ‘다시 일상으로’ 설 연휴 끝, ‘다시 일상으로’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선별진료소 안내문 붙은 병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선별진료소 안내문 붙은 병원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