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이종배 의원, 충주 농업 SOC 사업비 총 9억 5000만 원 증액 확정

- 이종배 의원, "농업용수 확보는 물론 재해예방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2 17:22 수정 2019-08-22 17: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이종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자유한국당 간사인 이종배 의원(충북 충주)은 올해 추가경정예산안 국회 심사를 통해 충주 농업SOC사업비 9억5300만원을 증액했다고 밝혔다.

세부적으로 영덕2지구(산척면 영덕리·엄정면 신만리 일원)·동량지구(용교리 일원) 수리시설개보수사업 본예산 23억4400만원에 9억3700만원, 주덕지구(제내리·장록리·화곡리 일원) 배수개선사업 본예산 15억원에 1600만원이 각각 증액됐다.

영덕2지구·동량지구 수리시설개보수사업은 총 사업비 45억8800만원을 투입해 시설 노후 및 재해대응능력이 부족한 농업생산기반시설 보수·보강, 흙수로를 구조물화하는 사업으로 올해 완공된다.

또 주덕지구 배수개선사업은 총 사업비 34억3000만원으로 2021년까지 배수로 등 배수시설을 설치해 농작물 침수피해를 방지하는 사업이다.

이 의원은 예산당국 관계자들에게 사업비 증액 필요성을 강조해왔고, 조길형 충주시장을 비롯한 시 관계자와 협업체계를 구축해 다각적으로 추진한 끝에 국회에서 증액이 확정됐다.

이 의원은 "사업비 증액으로 농업용수 확보는 물론 재해예방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농사짓기 좋은 충주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충주 앙성면·음성 감곡면 일원이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 기본조사지구로 선정됐다.

동 사업은 가뭄 상습지역에 양수장, 용수로 등 수리시설물을 설치해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영농생활환경개선 사업으로 기본조사를 거쳐 착수지구로 선정될 경우 내년 설계에 들어간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 추석 연휴 끝, ‘집으로’ 추석 연휴 끝, ‘집으로’

  •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