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핫클릭 > 방송/연예

서유리 호날두 저격, 끓어오르는 분노 주체하지 못해…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3 09:4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서유

사진=JTBC2 '악플의 밤' 제공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가 호날두의 노쇼 사건을 저격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서유리는 오늘(23일) 방송되는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에 게스트로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서유리는 최근 '노쇼 사건'으로 대한민국 축구팬들의 공분을 샀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의 인연을 밝혔다.

 

그는 "호날두를 만나려고 스페인까지 직접 간 적이 있다. 호날두의 연습구장에 일주일을 갔다"고 말했다.

 

호날두와 스페인에서의 만남을 회상한 서유리는 끓어오르는 분노를 주체하지 못하고 "세계 최고의 선수는 메시"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호날두의 '노쇼 사건'을 언급하며 "걔 그럴 줄 알았다. 그때부터 조짐이 보였다"라고 분개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대전시, 주민참여예산 시민총회 개최 대전시, 주민참여예산 시민총회 개최

  • 인플루엔자, ‘함께 접종 함께 예방’ 인플루엔자, ‘함께 접종 함께 예방’

  • 지금은 방역 중, ‘출입금지’ 지금은 방역 중, ‘출입금지’

  •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