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충북농업기술원, 팥고추장 특허기술 통상실시 계약 체결

옥샘정·송영희전통담금, 프리미엄급 팥고추장 개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6 10:20 수정 2019-08-26 10:2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팥고추장, 이제 직접 맛볼 수 있다
충북도농업기술원은 팥고추장 제조방법 특허기술에 대해 '옥샘정'(대표 전순자), '송영희전통담금'(대표 송영희)과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특허기술은 농업기술원이 지난 2년간 농촌진흥청과 공동 연구한 결과로 고추장 제조 시 구수한 맛을 내는 메주가루를 콩으로 만드는 기존 제조법과는 다르다.

농업기술원은 고문헌에 존재하던 팥고추장을 재해석해 메주 배합비를 설정하고 생리활성을 분석한 뒤 최적의 맛과 기능성을 밝혀냈다.

팥은 타 작물에 비해 단백질이나 지방 함량이 낫고 비타민 B1, 사포닌, 식이섬유, 색소성분인 사이아닌 등을 다양하게 함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다이어트 효과도 있다고 알려져 많이 이용되며, 팥을 고추장 제조 시 넣으면 그렇지 않은 고추장에 비해 구수한 맛(아미노태 질소)이 11% 가량 증가하고 항산화활성은 50% 이상 증가한다.

이날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한 '옥샘정'과 '송영희전통담금'은 이전 받은 특허기술을 전통은 고수하면서 기능성은 향상된 프리미엄급 고추장 개발과 체험활동 등에 적용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원 엄현주 박사는 "특허기술이 현장에 잘 접목돼 조기에 상품화가 될 수 있도록 교육 및 컨설팅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고추나 고춧가루를 활용한 다양한 기술을 개발해 충북 생산 고추의 소비 촉진과 고추 재배 농가의 소득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포토뉴스

  •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 ‘명절 스트레스여 안녕’ ‘명절 스트레스여 안녕’

  • 청명한 가을 하늘 청명한 가을 하늘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