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어린이 타는 승용웨건서 바퀴 파손?… 안전성 문제 대두

한국소비자원 승용웨건 7개 제품 대상 평가 결과
바퀴 파손되거나, 경사로서 전복 '부적합' 판단
업체 "해당 모델 판매 중단하고 기존제품 무상수리할 것" 회신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22 16:04 수정 2019-10-22 17:2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승용웨건 구조
승용웨건 구조. 사진=한국소비자원 제공.
어린이를 태우고 짐을 실을 수 있는 ‘승용웨건’ 상품 중 일부에서 바퀴가 파손되는 등 안전성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22일 한국소비자원이 소비자가 많이 사용하는 승용웨건 7개 브랜드 7개 제품을 대상으로 주행 내구성과 안전성 등을 시험·평가한 결과다.

시험 대상은 대진산업의 '루키 스마트 웨건', 브랜뉴인터내셔널의 '킨즈 포키디럭스 웨건', 아침애아침에의 '파파웨건 리무진', 에이케이의 '조코 퍼니밴ST 웨건', 이바겐의 '뉴까로 W101', 제이엠아이엔티엘의 '시크포베이비 위고 웨건 플러스', 케리비의 '크로텍 웨건' 등이다.

먼저 제품이 불규칙한 표면을 반복해 지나가도록 하는 주행 내구성을 평가한 결과, '루키 스마트 웨건'과 '파파웨건 리무진', '크로텍 웨건' 등 3개 제품이 안전기준 이하에서도 프레임이나 바퀴가 파손됐다.

또 승용웨건에 50 kg의 하중을 가한 상태로 15°의 경사면에서 측면이나 전후방으로 넘어지는지를 확인한 결과, '파파웨건 리무진' 제품은 전방으로 넘어져 완구 안전기준에 부적합했다.

안전벨트의 경우에도 '킨즈 포키디럭스 웨건' 제품은 294N(약 30㎏) 힘에서 파손돼 유모차 안전벨트 강도 준용 기준에 미흡했다.

또 승용웨건은 안전확인번호를 반드시 표시하도록 '어린이제품 안전 특별법 제23조'에 명시돼 있으나 '킨즈 포키디럭스 웨건', '파파웨건 리무진' 등 두 개 제품은 안전 확인번호를 다르게 표시하거나 누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부적합 판단을 받은 업체는 해당 모델 판매를 중단하고 기존 판매 제품에 대해서 무상수리를 할 계획이라고 회신했다.

소비자원은 "합리적인 소비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어린이용 제품에 대한 안전성 및 품질 비교정보를 꾸준히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어린이용 승용웨건
어린이용 승용웨건 종합결과표. 사진=한국소비자원 제공.

포토뉴스

  • 유성시장에서 열린 소방통로 확보훈련 유성시장에서 열린 소방통로 확보훈련

  • 실기고사 준비하는 수험생들 실기고사 준비하는 수험생들

  • 전국철도노조 내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내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