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천안시

천안시, 2020년 예산안 1조9000억원 편성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20 10:44 수정 2019-11-20 11:5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천안시가 2020년 예산규모를 1조9000억 원으로 편성하고 천안시의회에 승인을 요청했다.

천안시의 이번 예산은 2019년 본예산보다 900억원 증가한 수치로 저출산 극복, 일자리창출, 미세먼지 저감, 성장동력 확충 등에 역량을 집중하고 미래신산업 육성을 위한 활력과 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뒀다.

일반회계 예산편성을 살펴보면 일반공공행정 871억원 공공질서·안전 282억원, 교육 533억원, 문화·체육 1359억원, 환경 967억원, 사회복지·보건 5468억원, 농림 690억원, 산업·교통 1393억원, 지역개발 1553억원, 예비비 100억원, 기타 1809억원이다.

분야별 주요 예산반영 현황을 보면 복지분야는 기초연금 900억원, 영유아보육료 650억원, 아동수당 350억원, 장애인연금 85억원, 노인일자리사업 60억원이다.

환경분야는 생활폐기물 소각처리비 185억원, 업성저수지 자연환경보전이용시설 조성 107억원, 전기승용차 보조 60억원, 수소연료전지차 보급 17억원이 배분됐다.

문화·체육분야에는 축구종합센터 도시개발사업 500억원, 유관순열사기념관 개선 및 증축 35억원, 흥타령춤축제 27억원, 종합운동장 미개발부지 체육시설조성 10억원이 반영했다.

교육분야에서는 무상급식 식품비 300억원, 원어민 영어교사 배치 사업 23억원, 고등학교 신입생 교복비 21억원, 고등학교 무상교육 11억원을 지원한다.

농업·축산분야는 쌀소득보전 직접지불사업 59억원, 임도신설 13억원, 한국형 스마트팜 테스트 베드기반 구축 10억원 등이 편성됐다.

지역개발분야는 동남구청사부지 도시재생사업 303억원, 삼거리공원 명품화사업 260억원, 부성지구 공동주택사업 토지매입 168억원, 장기미집행 공원녹지 토지매입 50억원, 치유의 숲 조성 19억원이 반영됐다.

산업 및 교통분야에서는 유가보조금(화물, 택시, 버스) 229억원, 시내버스 무료환승 손실보상 77억원,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75억원,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 운영 35억원, 번영로 육교설치 15억원이다.

시 관계자는 "저출산 극복, 청년일자리 창출, 미래 신산업 육성, 문화관광 활성화, 농촌의 경쟁력 제고, 노인 및 아동복지, 취약계층 지원 강화 등 시민이 필요로 하는 분야에 예산이 골고루 배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다"고 말했다.

한편, 2020년 예산안은 20일 개최된 제227회 제2차 정례회에 상정돼 다음달 18일 의결을 통해 확정된다.
천안=김경동 기자

포토뉴스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구민과의 약속 지키기 위해 총선 출마 안한다’

  •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 중도일보 임원진 대전 나눔리더 나란히 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