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건설/부동산

대전 장대 B구역·태평 5구역 수주전 최종 승자는 'GS'와 '퍼펙트사업단'

장대 B구역 GS 246표 획득…197표 현대사업단 고배
태평 5구역 퍼펙트사업단 339표로 압도적 지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08 10:31 수정 2019-12-08 10:3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191208_102325035
GS건설 관계자가 7일 유성초등학교에서 열린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사업 조건을 설명하고 있다.
대전 재개발과 재건축 사업 중 최대 규모인 유성구 '장대 B구역'과 중구 태평 5구역 사업 시공권은 GS건설과 퍼펙트사업단(롯데, 대우, 금성백조)에게 돌아갔다.

장대 B구역 조합원의 선택을 받은 GS건설은 경쟁에 맞붙은 현대사업단(현대, 대림, 포스코, 계룡건설)보다 저렴한 공사비, 조합원 특별품목 등으로 조합원의 표심을 사로잡아 사업권을 확보했다.

태평 5구역 사업권을 가져간 퍼펙트사업단은 용적률 14%, 55인치 TV 선지급, 발코니 확장 등의 사업조건 등으로 조합원의 마음을 사로잡아 압도적인 차이로 시공권을 가져갔다.

장대 B구역 재개발사업조합(조합장 임은수)은 지난 7일 오후 2시 유성초에서 시공사 선정을 위한 총회를 열어 투표를 진행한 결과, 투표에 참여한 455명 중 조합원 246명의 선택을 받은 GS건설을 시공자로 선정했다. 현대사업단은 197표를 받아 고배를 마셨다.

이날 총회는 시공사 선정을 위한 3차 홍보설명회, 개회선언, 투표 순으로 진행됐다.

투표 전 마지막 홍보설명회에 나선 GS는 경쟁사보다 저렴한 공사비, 완벽한 사후관리, 선호도 1위 브랜드 '자이' 등을 홍보하며 조합원의 표심을 자극했다.

또 그동안 논란이었던 일반분양 마감재 누락, 200억 입찰 보증금 문제 등도 적극적으로 해명하며 조합원의 지지를 호소했으며 현대 사업단에 대한 견제도 이어갔다.

현대사업단은 시공능력, 자금, 인허가 능력 모두를 갖춘 완벽한 컨소시엄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히든카드 'THE H' 적용 가능성까지 언급했으나 조합원의 마음을 사로잡지는 못했다.

장대 B구역 임은수 조합장은 "아쉽게 사업권을 가져가지 못했지만, 장대 B구역에 대한 관심과 사업에 열의를 보여준 현대사업단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태평 5구역 재건축 사업의 시공사도 결정됐다. 대전 중구 태평동 5구역 조합원들은 롯데건설과 대우건설, 금성백조로 구성된 '퍼펙트사업단'으로 선정했다.

퍼펙트사업단은 지난 7일 서구 괴정동 KT 제2연수관에서 열린 태평동 5구역 재건축사업조합 임시총회에서 모두 439명의 조합원이 참여한 시공사 선정 투표에서 339표를 얻어 압도적인 지지로 시공권을 차지했다. 경쟁사인 코오롱건설은 9표를 받는 데 그쳤다.

'퍼펙트 사업단은 용적률 14%, 55인치 TV 선지급, 발코니 확장 등의 사업조건을 제시했다.

퍼펙트사업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새롭게 시작해야 할 일들이 많지만, 시공 3사는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태평동 5구역 재건축 사업을 성공으로 이끌고 조합원분들의 주거 가치가 상승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한길 조합장은 "13년이라는 긴 시간을 이겨내고 창립 총회를 진행했고 이는 모든 조합원들의 성원으로 이뤄졌다"며 "삼수 끝에 조합설립인가를 받은만큼 이제는 시공자 선정을 통해 모든 조합원들이 올해 대미를 기분 좋게 장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대 B구역 재개발사업은 유성 장대동 1495번지 일원 9만 7213㎡에 지하 4층~지상 49층(최고 59층 가능) 규모의 공동주택 9개 동 2900세대와 판매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태평동 5구역 재건축 사업은 태평동 365-9 일원에 2408세대의 공동주택과 복리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김성현·신가람 기자 larczard@

포토뉴스

  •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