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논산시

논산문화원, 청년 학교·커뮤니티 발표회 '성료'

요리조리, 피닉스 등 7개 팀, 그동안 성과 발표 '호응'
충남도 공모사업 지역 착근형 청년 프로그램, 40여명 수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09 00:29 수정 2019-12-09 00:2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커뮤티니발표
논산문화원(원장 권선옥)은 지난 7일 문화원 다목적홀에서 충청남도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2019 지역 착근(着根)형 청년 프로그램인 ‘청년 커뮤니티 발표회’를 개최했다.

이준창 사무국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는 발표회에 앞서 금강대 연극 동아리 피닉스가 연극 굿닥터 오디션 장면을 선보여 큰 박수를 받았다.

커뮤니티발표모습
이어 아해누리, 멘도롱또똣, 연희단, 타이밍, 푸르미, 요리조리, 피닉스 등 7개 팀이 그동안의 성과를 각각 발표해 호응을 얻었다.

특히, 지역 주민을 초청해 아동극을 공연하고, 성폭력 예방 인형극 공연, 낭독극팀, 제로 웨이스트 캠페인 활동,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요리 연구 활동가들의 모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청년들의 의지와 열정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날 축하공연으로 최현준 마술사는 신기하고 환상적인 매직의 세계로 안내해 객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KakaoTalk_20191209_002654182
또 양촌면 출신이며 EDM 작곡가인 임주성씨(논산문화원 공익근무)는 화려한 조명에 맞춰 청년들과 공감하는 신선한 음악을 선사해 주목을 받았다.

지역 착근형 청년 프로그램은 취·창업을 돕고자 지난 7월부터 청년학교를 운영해 바리스타, 아동심리상담, 포토샵 강좌 등을 15회 이내로 각각 수강, 총 40여명의 청년들이 수료했다.

충청남도와 논산시가 후원하는 2019 지역 착근형 청년 프로그램은 40세 이하 청년들의 역량강화 및 탄탄한 자립 기반 구축을 지원해 청년인구의 유출을 막고 나아가 지역공동체 내 착근형 인재를 성장시키고자 마련됐다.

권선옥 문화원장은 “청년은 우리의 소중한 자산이요, 미래이기 때문에 앞으로 청년들이 논산 문화 발전의 동력이 되도록 이러한 활동의 관심은 물론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포토뉴스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