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충남 산림산업육성에 2028년까지 3조원 투입

道 중장기 산림정책 비전선포
3대 목표, 6대 추진전략 제시
산림일자리 1만여명 증가 예상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0 13:27 수정 2019-12-10 13:27 | 신문게재 2019-12-11 8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191210_1463
양승조 충남지사가 10일 부여 롯데리조트에서 열린 충남 중장기 산림정책 비전 선포식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비전 선포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산림산업 육성에 오는 2028년까지 3조552억원을 투입한다.

도는 10일 부여 롯데리조트에서 양승조 지사와 산림청, 시·군, 지역 산림조합 관계자, 임업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도 중장기 산림정책'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번 비전 선포는 도의 산림정책 수립의 당위성을 부각하고, 이를 통해 실천 의지를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선포한 중장기 정책은 '숲으로 그린 행복 충남'을 비전으로, 생활환경서비스 확대, 관광자원으로서의 산림가치 증진, 전통적 산림산업 기능강화 등을 추진하는 3대 목표, 6대 추진전략으로 짜여졌다.

6대 추진 전략은 ▲산림자원 및 산지관리체계 고도화 ▲산림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 ▲임업인 소득 안정 및 산촌 활성화 ▲일상 속 산림복지체계 정착 ▲산림재해 예방과 대응을 통한 국민안전 실현 ▲한반도 산림녹화 등 산림정책 인프라 확충 등이다.

도는 중장기 정책이 원활히 추진될 경우 2028년에는 전문 임업인이 약 1082명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또 산림일자리 역시 올해 2466명에서 1만2000명으로 약 1만여 명이 늘어나고, 임도밀도는 3.89m/㏊에서 5.67m/㏊로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임산물 생산액은 2947억원에서 3845억원으로 늘고, 산림복지시설은 19곳에서 38곳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했다.

양승조 지사는 "앞으로 철저한 모니터링을 통해 산림정책 및 계획의 실행력을 높이겠다"며 "자부심과 긍지가 넘치는 산림행정을 실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포토뉴스

  • ‘취약계층을 위한 설 구호품 나눠요’ ‘취약계층을 위한 설 구호품 나눠요’

  • 한복 곱게 차려입고 세배하는 어린이들 한복 곱게 차려입고 세배하는 어린이들

  • 설 앞두고 전통시장 찾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설 앞두고 전통시장 찾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 한국기계연구원, 사람 손가락의 움직임과 구조를 모사한 로봇 손 개발 한국기계연구원, 사람 손가락의 움직임과 구조를 모사한 로봇 손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