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사건/사고

대전 가오동 한 식당에서 흉기 살해 사건 발생

부인은 사망, 남편과 아들은 부상으로 치료 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0 20:55 수정 2019-12-10 20:5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대전경찰청
10일 대전 동구 가오동 한 식당에서 흉기 살인 사건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이다.

경찰과 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19분께 유모(여·48) 씨가 흉기에 찔려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유모 씨의 남편 최모(58) 씨와 아들도 흉기에 목과 복부에 상처를 입어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경찰은 50대 남성을 용의자를 특정하고 추적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는 50대 남성으로 남편 최모 씨와 아는 관계인 것으로 보인다"라며 "현재 용의자 뒤를 쫓고 있으며,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현제 기자 guswp3@

포토뉴스

  •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