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법원/검찰

대전지검, '도안 2-1 대전 아이파크시티' 시행사 압수수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3 23:47 수정 2019-12-15 09:4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대전 도안2-1지구 도시개발사업 특혜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사업 시행사를 압수수색하는 등 본격적인 수사에 돌입했다.

13일 지역 건설업계 등에 따르면 대전지검은 12일 도안 2-1지구 아이파크 아파트 건설 사업 시행사를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인허가 관련 자료 등을 확보하기 위해 해당 시행사를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 대전지검 관계자는 "수사진행 중인 사항이라 구체적인 내용은 말해 줄 수 없다"고 했다.

한편 대전경실련은 지난 3월 도안 2-1지구가 도시개발법 시행령상 생산녹지비율이 30%를 초과해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할 수 없는 곳임에도 도시개발지구로 지정 승인됐다며 인허가 업무를 담당한 공무원 등을 검찰에 고발한 바 있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실시간뉴스

포토뉴스

  •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