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케이컬쳐

'우다사' 이준혁 "너 육식하는 사슴이었구나"...호란, 아침부터 말 간 삼매경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8 00:00 수정 2020-01-18 00: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18 (14)
'우다사' 호란이 말 간 마니아다운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는 가수 호란과 남자친구인 기타리스트 이준혁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호란과 이준혁은 공연과 데이트를 위해 제주도에 방문했다. 호란과 이준혁은 고사리 육개장과 말 간을 주문했다. 언제부터 간을 좋아했냐는 물음에 호란은 "처음 먹었을 때부터 간을 잘 먹었다"라고 답했다. 

이준혁은 뜨악한 표정이었지만 호란이 먼저 말 간을 시식했다. 호란은 "쫀득 쫀득하다. 그리고 간의 비린내가 안난다"라고 평했다. 이준혁은 "너는 육식하는 사슴이었구나"라고 말하며 충격을 금치 못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대전시, 열화상 카메라로 출입하는 시민들 체온 측정 대전시, 열화상 카메라로 출입하는 시민들 체온 측정

  •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소식에 한산한 계룡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소식에 한산한 계룡시

  •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매주 금요일 휴무합니다’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매주 금요일 휴무합니다’

  •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북적이는 계룡시 선별진료소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북적이는 계룡시 선별진료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