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한화이글스

한화이글스, 이성열과 2년 최대 14억 원 FA 계약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6 16:37 수정 2020-01-16 16:37 | 신문게재 2020-01-17 20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200116_161836576
한화 이글스 이성열 선수[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이성열과 FA 계약을 체결했다.

한화는 16일 이성열과 2년 최대 14억 원에 FA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계약 규모는 계약금 3억 원, 연봉총액 9억 원, 옵션총액 2억 원 등 총 14억 원이다.

이번 계약에는 2년 계약 종료 후 이성열 선수에 대한 계약 연장 권한을 구단이 갖도록 했다. 연장되지 않으며 선수는 자유계약 신분을 갖도록 하는 부가 조건도 함께 명시됐다.

이 조항에 따라 이성열은 두 시즌 뒤인 2022시즌 구단과 계약을 연장하게 되면 연봉 4억 원에 옵션 2억 원 등 최대 6억 원을 받게 된다.

이성열 선수는 "협상 초반부터 적극적인 배려를 해 주신 사장님, 단장님 등 구단 관계자 여러분과 감독님께 감사드린다"며 "5년간 한화이글스 선수로 뛰면서 갖게 된 좋은 기억을 다시 한 번 이어갈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이어 "열정적인 응원을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과 우리 동료들을 다시 만난다는 생각에 설렌다"며 "새롭게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좋은 야구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화는 이성열의 특유 성실함과 꾸준함을 바탕으로 팀 타선의 중추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