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논산시

한살림대전논산지역위원회, 2020년 총회 개최

논산매장 사업보고 및 활동보고, 생명학교 수료자 소감발표
유향란 위원장, 1,561명 조합원과 함께 생명살림운동 확산 ‘최선’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9 09:23 수정 2020-01-19 09:2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200119_005021324_19
생명의 가치를 존중하는 한살림대전논산지역위원회(위원장 유향란)는 지난 17일 오후 1시 논산문화원 회의실에서 유향란 위원장을 비롯해 임혜숙 한살림대전 이사장, 차경선 논산시의원, 권선옥 논산문화원장, 오선화 논산시어린이집연합회장, 조합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논산지역위원회 총회’를 개최했다.

박은희 위원의 진행으로 시작된 이날 총회는 김민성 재즈밴드의 축하공연과 조합원 활동영상 시청, 임혜숙 한살림대전 이사장 환영사, 내·외빈 소개, 차경선 시의원과 권선옥 문화원장 축사가 있었다.

KakaoTalk_20200119_005021324_08
이어 유향란 위원장의 개회선언과 신진아 논산매장 팀장 사업보고 및 활동보고, 이진선 조합원의 생명학교 식생활교육 생명교사양성과정 참여 소감발표, 김광영 생산자 겸 조합원이 생태Eco시민기자양성과정 참여 소감을 발표해 호응을 얻었다.

또 지난 2019년 한 해 동안 한살림에 대한 큰 관심과 애정을 보내주신 조합원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시간을 가져 눈길을 끌었다.

먼저, 밥상살림상은 유혜린 조합원이 수상자로 선정됐고, 지역살림상은 중도일보 장병일 기자와 놀뫼신문 이진영 기자가 각각 수상자로 선정돼 상장과 부상을 받았다.

KakaoTalk_20200118_172201791_02
특히, 기타 안건으로 유재호 위원이 지역에서 활동공간을 마련해 지역 살림에 기여하고자 하는 내용을 담은 공유공간 제안을 해 조합원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이날 총회장에는 생명학교, 바른먹거리교실, 평생학습박람회 참여 등 1년의 사업들을 보드와 파일로 정리해 전시를 했고, 채미희 조합원이 한 살림 재료로 정성을 담은 다과와 차, 과일 등을 준비해 훈훈함을 더했다.

KakaoTalk_20200118_172201791_07
유향란 위원장은 “한살림 논산지역위원회는 1,561명의 조합원과 함께 마을공동체의 회복은 물론 생활문화운동의 실천, 환경 및 농업관련 활동에 많은 노력을 기울임은 물론 유기농산물과 안전한 농수산물을 공급하고 도시와 농촌간의 직거래운동을 전개해 농업과 자연생태계를 살리고 더불어 사는 생명살림운동의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살림대전 논산매장은 월요일부터 금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토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포토뉴스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