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충주시선거구 더불어민주당 김경욱 예비후보, 1호 공약 '원도심 재생'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1 11:43 수정 2020-01-21 11:4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김경욱 기자회견
더불어민주당 김경욱 예비후보가 첫 번째 총선 공약으로 '충주 원도심재생'을 내세웠다.

김 예비후보는 21일 충주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과거·미래의 공존으로 더 큰 충주 구현을 위해 5000억 원을 들여 충주천을 원도심 살리기의 모멘텀으로 만들겠다"면서 "서울 청계천과 같이 충주천을 시민이 즐길 수 있는 열린 광장으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시민들이 마음놓고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장소가 부족하다"면서 "전통시장 먹거리와 연계해 내륙성 베네치아 사업을 전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재원마련 방안에 대해 김 예비후보는 "현재 충주지역에 추진 중인 3개 도시재생 사업은 각 200억 미만으로 다 합쳐도 500억이 안돼 침체된 도심 살리기에는 역부족"이라고 지적하면서 "기존 도시재생 사업과 더불어 지난해부터 법 개정된 공기업 등이 참여하는 도시혁신지구사업을 통해 주택도시기금 등과 민자로 재원을 마련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원도심 재생'공약에 충북도청 제2청사 유치를 덧붙이면서 "행정의 중심지에 공공기관 외곽 이전을 균형 발전을 이뤄야 하는데 충북도청 제2청사 가 제격"이라면서 "제2청사 유치에 적극 나서겠다"고 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 ‘대전도 뚫렸다’ 확진자가 방문한 상가 방역 실시 ‘대전도 뚫렸다’ 확진자가 방문한 상가 방역 실시

  •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에 긴장감 감도는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에 긴장감 감도는 대전

  •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