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여성/생활

오늘(23일) 감기걸릴확률 '보통'... 낮부터 비 뚝 '공기 맑아요'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3 01:00 수정 2020-01-23 01: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44
기상청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23일 감기가능지수가 '보통'으로 나타났다. 경기 북부와 충북, 경상도 일부 지역에서는 이날 감기 가능지수가 '높음~매우 높음'까지 치솟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이날 날씨는 전국적으로 흐리겠으며 전날(22일) 내린 비가 오전까지 이어지겠다. 비는 낮부터 차차 그치겠다. 특히 제주도와 남해안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기상청은 예측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3~10도, 낮 최고 기온은 9~13도로 평년(-12~-1도, 0~7도) 보다 높겠다. 지역별 기온으로 서울 2~10도, 춘천 -1~10도, 대전 4~11도, 대구 5~11도, 광주 7~12도, 부산 10~13도, 제주 12~13도로 다소 온화한 날씨를 보이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이틀 내내 내린 비로 말끔하게 씻겨내려가겠다. 전 권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이날 감기가능지수가 '보통'이나 우한발 폐렴이나 독감이 우려되므로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규칙적인 생활 습관으로 최적의 컨디션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 수분을 적절하게 섭취하고 적절한 운동을 통해서 면역력을 키워야겠다. 

 

외출 후에는 손과 발을 최소 30초 이상 비누로 올바른 세척방법으로 씻어야겠다. 양치도 필수다. 따뜻한 음료를 자주 섭취하고 땀을 흘렸다면 물수건으로 닦아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박솔이 기자

포토뉴스

  •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