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시, 자살예방을 위해 민·관이 발 벗고 나서

생명존중 민·관협의체 구성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3 09:02 수정 2020-01-23 09:0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본 -생명존중민관협의체 (2) (1)
생명존중 민관협의체 회의장면


당진시는 자살예방 안전망 구축을 위해 2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이건호 부시장 주재로'생명존중 민관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

복지관·사회단체 등 민간부문 22개 기관과 경찰서·소방서 등 공공기관이 참석한 이번 협의회는 생명존중 발굴·지원반, 생명존중 문화 확산반, 생명존중 긴급지원운영반 3개 세부 부문으로 구성됐다.

생명존중 민관협의체는 자살고위험군 발굴과 자살시도자 위기대응 및 정보연계를 지원하고, 생명지킴이 양성으로 범시민운동 및 캠페인 전개, 자살고위험군 발견 시 긴급지원(주거·생계 등)과 통합사례관리의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이번 회의에서는 분야별 대표자들이 모여 자살분야 민관 협력 사업을 도출하고 실무자 선정 및 운영 지원 방안을 논의했으며 앞으로 2월중 반별 실무자를 대상으로 사업구성과 관련한 의견을 수렴하고 구체적인 실천과제 및 목표를 도출해 자살예방의 실효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 부시장은 "자살 문제는 우리 사회의 전반적인 분위기 조성이 중요한 만큼 참여 기관들 뿐 아니라 시민 모두가 따뜻한 생명존중 문화 조성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