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날씨

[날씨] 설 연휴 첫날, 오후 안개 걷히기 전까진 쌀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4 09:15 수정 2020-01-24 09:1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188759457
설 명절 연휴 첫날인 금요일 24일 대전·세종·충남은 아침엔 다소 춥고, 낮엔 기온이 올라 포근하기까지 하겠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아침 기온은 -3도~2도, 낮 기온은 5도~10도를 보이겠다.

다만 전체적으로 구름이 많은 가운데, 가시거리가 200m 내외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대부분 지역에서도 옅은 안개로 인해 2~5km 내외로 가시거리가 짧겠다.

안개는 오후 기온이 오르면서 점차 사라질 것으로 보이니, 그 전까지 귀성길 교통안전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


이현제 기자 guswp3@

포토뉴스

  • 임시격리된 중국인 유학생들을 위한 도시락 배달 임시격리된 중국인 유학생들을 위한 도시락 배달

  • 코로나19의 확산에 멈춰선 관광버스 코로나19의 확산에 멈춰선 관광버스

  • 임시 폐쇄된 대전 신천지교회 긴급 방역작업 실시 임시 폐쇄된 대전 신천지교회 긴급 방역작업 실시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