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홍성다문화] 중국의 전통놀이 마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8 09:09 수정 2020-01-28 09:0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200128090844
한국에서는 설이나 추석과 같은 명절에 보통 화투를 많이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에 화투가 있다면 중국에는 마작이 있다.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중국 사람들이라면 모두 즐기는 마작.

마작이라고 불리는 이 놀이는 중국에서 기원 전 약 3000년 황가와 귀족들만의 놀이로 그 당시에는 뼈와 대나무를 패로 이용했다고 한다. 이후 계속 변화하고 체계화되면서 일반 백성들도 즐기게 되다가 청나라 시대에 이르러서 지금과 유사한 놀이 체계가 생기게 되었다고 한다.

기본적으로 만패, 병패, 조패가 있다. 각 패는 4개씩 있고 기본적인 패는 모두 3×9×4=108개 여기에 추가로 풍패, 전패, 화패를 종합하면 풍패 16개, 전패 12개, 화패 8개 패를 모두 사용해 144개로 마작을 즐기게 된다.

마작을 하는데 있어서는 인원수 4명이 필요하다. 그리고 기본적 방식과 이기는 형태는 훌라와 비슷한 게임이다. 자신이 가지고 있는 패를 일정한 규칙에 맞춰서 13개 패를 모두 등록하게 되면 이긴다.

구체적인 규칙은 중국, 한국, 일본 등 각 나라마다 다를 뿐만 아니라 중국 내에서도 지역별로 다양한 마작 방식이 존재한다. 각 지역별로 사용하는 패의 종류도 다르다.

중국 노인들은 체력이 다할 때까지 이웃 노인들과 마작을 즐기곤 한다. 특히 구형의 저층 아파트 앞 공원에 가면 동네 노인들이 날씨가 좋을 때 마작을 하는 모습을 흔히 볼 수 있다. 그리고 명절 때도 친인척들이 모여 앉아 놀기도 한다. 노인들은 10원(1500원) 정도를 가지고 시작하여 다 잃은 사람이 생기면 판을 그친다. 그만큼 돈이 없는 가난한 외지인들은 판에 2마오(30원)를 걸고 하여 5시간 정도 하면 많이 따는 사람이 6원(900원) 정도 따게 된다. 물론 돈이 있는 사람들이나 젊은이들은 이보다 많은 판돈을 가지고 놀지만 돈이 없는 사람들도 판돈의 크기만 조절하면 얼마든지 즐길 수 있는 놀이다.

한영란 명예기자(중국)

포토뉴스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 눈 쌓인 계룡산…한 폭의 수묵화 연상 눈 쌓인 계룡산…한 폭의 수묵화 연상

  • 대전·세종·충남도의회, 혁신도시 지정 촉구 결의문 낭독 대전·세종·충남도의회, 혁신도시 지정 촉구 결의문 낭독

  •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