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홍성다문화] 탕후루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8 09:12 수정 2020-01-28 09:1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겨울 되면 중국 북방지역에서 꼭 먹는 간식이 있다. 바로 탕후루이다. 탕후루는 산사나무 열매를 긴 나무 막대에 꿰어 달콤한 시럽을 바른 후 굳혀 만든 중국의 전통 간식으로 남녀 노소 즐기는 별미 중 하나이다.

최근에는 딸기, 토마토, 키위, 포도, 귤 등 여러 가지 과일로 만든 탕후루도 나오고 있다. 특히 산사나무 열매는 소화를 돕는 데 큰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기름진 음식을 겨울에 많이 섭취하는 북방지역 사람들에겐 꼭 필요한 간식이다.

탕후루는 북경 지역을 대표하는 중국 전통 간식거리 중 하나로, 시초는 중국 송나라 때 시작된 황궁의 음식이었다. 북송시대의 황제인 광종에게는 애첩인 황귀비가 있었는데, 황귀비는 병에 걸려 어떠한 약제에도 회복되지 않았다.

그러던 중 한의사 한 명이 산사나무 열매와 설탕을 함께 달여 식전에 5~10개씩 먹게 하였는데, 그 결과 황귀비는 완쾌하게 되었다. 이 소식이 민간에까지 전해지면서 백성들은 산사를 긴 나무에 엮어 팔기 시작했는데, 이것이 탕후루의 유래로 지금까지도 겨울이 되면 중국인들이 좋아하는 간식으로 손꼽히고 있다. 최근은 국내에서도 탕후루 파는 곳이 많이 생겨났다. 유명관광지 웬만한 곳은 대중화가 되어 길가다가 쉽게 구매하여 먹을수 있다. 단 산사열매 구하기가 어려워 딸기 탕후루라 조금 아쉽긴 하지만 아이들에겐 친숙한 과일이라 더 좋은 것 같다. 겨울 다 가기전에 탕후루로 달콤한 겨울 보내시는 건 어떨까.

박홍희 명예기자(중국)

포토뉴스

  • 임시격리된 중국인 유학생들을 위한 도시락 배달 임시격리된 중국인 유학생들을 위한 도시락 배달

  • 코로나19의 확산에 멈춰선 관광버스 코로나19의 확산에 멈춰선 관광버스

  • 임시 폐쇄된 대전 신천지교회 긴급 방역작업 실시 임시 폐쇄된 대전 신천지교회 긴급 방역작업 실시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