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수도권

양평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 '문체부 실감콘텐츠' 공모 선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2 15:31 수정 2020-02-12 15:31 | 신문게재 2020-02-12 7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01 소나기마을 사진(2)
경기 양평군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의 '인터랙티브 소나기 산책사업'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시행하는 '2020년 공립박물관. 미술관 실감콘텐츠 제작 및 활용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4차 산업혁명시대 미래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콘텐츠 개발을 통해 관람객에게 색다른 문화체험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양평군은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국비 5억 원을 지원받아 총 10억 원의 사업비로 실감콘텐츠 제작 및 체험프로그램을 구축하게 된다.

군은 황순원 선생의 단편소설인 '소나기'를 8가지 테마로 나눠, 관람객이 이동하며 소설 '소나기' 속의 주인공이 돼보는 가상현실세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국민 단편소설로 일컬어지는 '소나기'의 감성과 정서를 AI로봇, VR, 인터랙티브 미디어(대화형 매체) 등의 첨단 디지털 기술로 되살리는 것이 핵심이다.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양평군 문화예술에 디지털이 결합하는 출발"이라며, "특별한 감동을 줄 수 있는 콘텐츠로 양평의 문화시설 발전과 외부 관람객 유치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종회 촌장은 "소나기마을은 연평균 10만 명의 관람객이 찾아오는 문학관으로 국내 최고 수준으로 이번 사업을 통해 연간 방문객 15만 명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구축된 프로그램은 2021년부터 소나기마을을 방문하는 관람객에게 선보이게 된다.
양평=김호영 기자 galimto21@



포토뉴스

  •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더불어시민당 최혜영 후보 ‘주먹 인사’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더불어시민당 최혜영 후보 ‘주먹 인사’

  • 식목일 퍼포먼스 펼치는 김종인 위원장과 대전 후보자들 식목일 퍼포먼스 펼치는 김종인 위원장과 대전 후보자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