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공군 19전비, 전투조종사 대상 코로나19 예방 특별관리 시행

- 비행대대 全 조종사 대상 건강상태 점검 및 예방수칙 교육 펼쳐
- 사랑의 헌혈운동, 손 씻기 캠페인, 선별진료소 운영 등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총력 다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3 22:15 수정 2020-02-13 22:1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코로나19 전투조종사 특별관리
공군 제19전투비행단(이하 '19전비')은 영공방위의 핵심전력인 전투조종사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특별관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19전비 의무대대는 13일을 시작으로 전담 군의관이 비행대대를 방문해 조종사들의 건강상태를 수시로 점검하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올바른 손씻기, 마스크 사용법 등을 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다.

이번 조치는 19전비 임무수행의 주역인 전투조종사들을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비행대대 조종사들이 브리핑, 디브리핑, 비행연구 등의 임무 수행 중 상호 접촉 가능성이 높다는 점도 고려되었다.

19전비는 전투조종사를 제외한 일반 장병과 군무원을 대상으로도 일일체온 측정과 손씻기 캠페인 등을 통한 점검 및 관리를 시행하고 있다.

이 밖에도 19전비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혈액수급상황에 도움을 주기 위해 다음 주 월요일인 17일부터 21일까지 부대 내에서 19전비 장병과 군무원을 대상을 '사랑의 헌혈운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더불어 19전비는 장병 및 군무원과 지역주민을 포함한 모든 부대 출입인원을 대상으로 손 씻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으며, 공공 시설물 소독작업, 선별진료소 설치 및 운영 등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