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공주시

중부권 대표 겨울축제로 자리 잡은 공주 군밤축제가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나타낸 것으로 나타났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5 01:10 수정 2020-02-15 01:1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20겨울공주 군밤축제 최종평가 보고회
중부권 대표 겨울축제로 자리 잡은 공주 군밤축제가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나타낸 것으로 나타났다.

공주시는 13일 시청 집현실에서 지난 1월 10일부터 3일간 고마 일원에서 개최된 '2020 겨울공주 군밤축제'에 대한 최종평가 보고회를 개최하고 이 같이 평가 했다.<사진>

우선 총 방문객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 총 방문객은 7만 6413명으로 지난해 3만 7360명보다 무려 두 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연령별로는 30~40대 방문객이 절반에 가까운 비중을 차지했으며, 지역별로는 충남이 2만 1395명, 대전 1만 7577명, 세종 1만 698명 등으로 나타났다.

축제 동반형태도 가족단위 방문객이 70%에 달했다.

축제를 통한 지역경제 파급효과는 56억 8000만원으로, 방문객 1인당 소비지출금액은 약 8만 9782원으로 분석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이바지한 것으로 집계됐다.

방문객들의 만족도가 가장 높았던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대형화로체험으로 꼽혔다.

시는 올해 방문객 편의를 고려해 지난해보다 대형화로를 3개 추가하는 등 만족도를 높이는데 주력했다.

또 많은 관광객이 늦은 시간까지 행사장을 방문함에 따라 운영시간을 탄력적으로 연장한 점도 긍정 평가를 받았다.

겨울공주 군밤축제는 국내 대형 포털사이트 축제행사 일간 검색어에서 4일 동안 1위를 차지하는 등 화제성에서도 두각을 드러내며 겨울철 대표축제로서의 발전 가능성을 보였다.

신바람시민소통위원회 이일주 위원장은 "공주시민들이 군밤축제에 대해 자부심을 느끼고 있을 정도로 준비가 잘된 축제였다. 축제에 참가했던 자원봉사자들을 비롯해 공주시민들의 노력이 정말 좋았다"고 평가했다.

시는 이번 평가보고회를 통해 도출된 결과를 내년 군밤축제 계획 수립시 적극 반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정섭 시장은 "공주밤이라는 명성과 대형화로체험 등 풍부한 콘텐츠가 축제의 성공요인으로 꼽힌다"며 "이 같은 요인을 잘 지키고 보다 강화시키는 등 내실을 기해 겨울철 대표축제로 가꿔나가겠다"고 말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포토뉴스

  •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