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영광군, '확장적 예산편성' 최대 규모 신속집행 추진

지역경제 활성화 총력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4 17:54 수정 2020-02-14 17:5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영광군, 확장적 예산편성으로 최대 규모의 신속집행 추진 2
영광군이 지난 13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2020년 상반기 신속집행 세부사업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영광군 제공
전남 영광군이 지난 13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2020년 상반기 신속집행 세부사업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1억 원 이상 세부사업의 앞으로 추진계획 및 애로사항 등을 보고 청취가 이뤄졌다.

또한 신속집행 적극 활용 지침에 따른 긴급입찰, 선급금 집행 활성화, 추경예산 성립 전 사용 등을 통한 방안 마련이 논의됐다.

올해 영광군은 정부방침에 맞춰 확장적 예산편성을 통해 2020년 본예산액은 5139억 원으로 이는 지난해 본예산액 4423억 원 대비 16.19%인 716억 원이 증가한 금액이다.

신속집행 대상액은 3510억 원(2019년 2775억 원)이며 목표액은 대상액의 57%인 2001억 원으로 이는 최대 규모의 신속집행 추진 금액이다.

영광군은 목표액 달성 및 적극적인 신속집행 추진을 위해 부군수를 단장으로 하는 신속집행추진단을 구성·운영하고 있으며 수시로 점검 회의를 개최해 사업추진 중 애로사항을 사전에 파악하고 집행 실적을 제고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

이번 보고회를 주재한 김준성 영광군수는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가 예상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생활 밀접한 소비·투자분야를 적극적으로 집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예비비 및 재난관리기금을 적극 활용해 다중이용시설과 관광지를 중심으로 방역소독을 강화하고 감염 예방 물품을 배부하도록 지시했다.

영광=이승주 기자 13141910@

포토뉴스

  •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