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옥천군, 청년 전세대출금이자 지원 실시

대출금 잔액의 3%까지, 최대 지원금 200만원으로 지난해보다 상향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6 10:38 수정 2020-02-16 10:3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옥천군은 지난해 충북도내 최초로 시행한 '청년 전세대출금 이자지원 사업'을 올해도 추진한다.

이 사업은 무주택 청년들의 주거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사업으로 대상은 만 19~39세 무주택 청년 중 전용면적 85㎡ 이하 주택에서 전세로 거주하는 사람이다.

특히 올해는 지원 금액이 상향되어 청년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으로 보인다. 민선 7기 김재종 군수의 청년복지 공약사업의 일환으로 올해는 4000만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작년 사업 수혜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 지원금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어 올해는 대출금 잔액의 3%까지 상향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자녀가 있다면 한 명당 0.5% 추가 지원이 가능하다. 최대 지원금 역시 200만원(자녀가 있는 경우 250만원)으로 확대되었다.

옥천군은 주거문제에 대한 부담감이 큰 청년들에게는 추가된 1%가 매우 큰 지원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옥천=이영복 기자 pungluiin@

포토뉴스

  • 대전오월드 투표참여 독려 선거조형물 설치 ‘눈길’ 대전오월드 투표참여 독려 선거조형물 설치 ‘눈길’

  • 대전 도착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대전 도착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박수현 지지자들과 함께 포토타임 갖는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 박수현 지지자들과 함께 포토타임 갖는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

  •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깜짝 방문한 이해찬 대표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깜짝 방문한 이해찬 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