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유류피해극복기념관 해양환경 중요성 알린다

해양환경 교육 운영계획 수립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8 13:46 수정 2020-02-18 13:46 | 신문게재 2020-02-19 8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남도는 유류피해극복기념관이 최근 '2020년 해양환경 교육 운영계획'을 수립, 시행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유류
청소년 해양환경 교육 모습. 충남도 제공
올해 기념관에서는 해양환경의 중요성 및 해양쓰레기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청소년 해양환경 교육 ▲해양환경 전문인력 양성 교육 ▲해양환경 영상 제작·배포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청소년 해양환경 교육은 도내 42개교 초·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하며 별도 제작한 교재·교구를 활용해 '유류오염 사고 극복' 교훈을 전하고, 해양환경에 대한 인식을 함양할 방침이다.

해양환경 전문인력 양성 교육은 해양환경 교육을 이끌어 갈 전문 강사(해설사)를 배출하기 위해 도내 환경운동가 등 3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또 해양환경 관련 영상을 제작해 교육 시 활용하고, 도내 환경교육 기관 및 어촌계, 여객선 터미널 등에서 상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도는 코로나19 등 감염병 차단을 위해 손 소독제를 제공하는 등 관람객의 안전 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정기적인 방역 소독도 지속 실시할 방침이다.

한준섭 해양수산국장은 "유류피해극복기념관을 통해 123만 자원봉사자의 참여 정신과 해양의 중요성을 알리고, 해양쓰레기·해양오염에 대한 도민 인식을 환기시킬 것"이라며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포토뉴스

  •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

  • 꽃구경도 사회적 거리두기 꽃구경도 사회적 거리두기

  • 코로나19로 영업 중단한 CGV 대전가오점 코로나19로 영업 중단한 CGV 대전가오점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