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강원

횡성군, 전국 군단위 3번째, 도내 첫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최종인증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9 19:40 수정 2020-02-19 19:4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횡성군청
사진제공: 횡성군
강원 횡성군은 2월 18일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 아동 친화 도시 최종인증 확정 통보를 받았다. 횡성군은 전국 군 단위 3번째, 강원도 내 첫 아동 친화 도시로서의 기반을 갖추며 아이들이 살기 좋은 도시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횡성군은 아동 친화 도시 조성을 위하여 2018년 7월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유관 기관 MOU 체결, 업무추진단, 추진위원회 구성, 아동 100인 원탁토론, 아동권리 교육 등의 절차를 약 1년 7개월간 충실히 이행하였으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에서도 작은 규모의 지방자치단체에서 아동 친화 도시 원칙에 부합하는 행정절차들을 이행한 점, 강원도 최초로 아동 친화 도시 선도적 역할을 한 점에 대해 높은 평가 및 점수를 내렸다. 유니세프가 인증하는 아동 친화 도시는 아동과 가족의 권리 보호를 위한 공공정책 수립과 아동이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환경조성 여부와 함께 이를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예산편성 여부 등을 평가하고 인증은 4년간 유지된다.

유명환 횡성군수 권한대행은 "우리 군은 아동 친화 도시 조성원칙에 부합하는 다양한 거버넌스를 구성하기 위하여 노력하였다. 2020년부터는 아동 친화 도시 본격 이행 시점에 돌입하는 만큼 각 기관, 부서와의 협업을 통해 아동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 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횡성=한상안 기자 dhlfyd@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