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시, 물 절약 생활화 홍보 추진

작은 습관이 모여 물 부족 및 지하수 고갈 문제 해결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0 08:05 수정 2020-02-20 08:0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본 -물절약 홍보문 (1)
물 절약 안내문 시안


당진시가 쉽게 실천할 수 있는 물 절약 생활수칙을 담은 안내문을 제작하고 대대적인 시민 홍보를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급속한 기후변화로 고온 현상과 가뭄으로 인한 물 부족 문제가 해마다 반복되고 있는 가운데 시는 이로 인한 생활불편을 예방하고 지하수 고갈 등 환경오염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물 절약 운동을 추진한다.

특히 물 절약 생활 수칙은 화장실·부엌·욕실·빨래 등 4개 분야로 나눠 구체적 실천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화장실에서는 기존 변기 수조에 절수기 설치나 물병 넣어두기, 절수형 변기 수조 교체, 수시로 누수여부 확인이 있으며 부엌에서는 설거지통 이용하기, 수도꼭지에 물 조리개와 절수기 설치 등이 있다.

또한 욕실에서는 샤워시간 반으로 줄이기, 절수형 샤워헤드 교체, 양치질 물컵 사용 등이고 빨래할 때는 한 번에 모아서 세탁, 세탁기 알맞은 용량·수위 선택, 적정 횟수 헹굼 △마지막 헹굼물 재이용 등 어렵지 않고 누구나 쉽게 실천할 수 있는 방법들을 제시했다.

시는 물 절약 수칙 안내문을 우선 수도요금 고지서에 함께 동봉해 전 가구에 발송하고 앞으로 각종 주민회의 시 배포할 뿐 아니라 청내 게시판에도 게시해 많은 사람들과 공유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작은 습관부터 바꾸는 시민들의 실천이 기후변화로 인한 물 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첫 걸음"이라며 "생활 속 물 절약 실천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