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대덕특구

KIST 'K-Club 소재·부품·장비 산·연 협력 추진단' 출범

소부장 100대 핵심품목 지원 R&D 특별대응 기업협력단 구성, 융·복합 R&D지원 사업 추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0 16:34 수정 2020-02-20 16:34 | 신문게재 2020-02-21 20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호
한국과학기술연구원(이하 KIST) 혁신기업협력센터는 지난 19일 서울 양재 엘타워에서 열린 '2020 K-Club 기술교류회'서 일본 수출규제에 대응하기 위한 혁신기업중심의 'K-Club 소재·부품·장비 산·연협력 추진단'을 발족하고 소·부·장 관련 기업지원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KIST는 패밀리기업인 K-Club 내 소·부·장 관련 30개 회원사를 중심으로 'K-Club 소재·부품·장비 산·연협력 추진단'을 설립하고 정부부처의 소재·부품·장비 지원정책에 대응해 R&D과제 공동기술개발 및 종합연구소 특성을 살린 융·복합 R&D지원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KIST 혁신기업협력센터는 설립된 추진단을 바탕으로 기술수요자 중심의 R&D과제를 도출하고 성과도출을 위한 추가적인 요청사항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소재·부품·장비 플랫폼과 각종 장비(제조장비·분석장비)를 추진단에 개방해 단기간에 가시적 성과가 도출될 수 있는 최적 추진체계를 확립할 예정이다.

소재·부품·장비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소재·부품·장비 100대 핵심품목 관련 연구자들로 구성된 소재·부품·장비 R&D 특별대응 TF를 구성해 타 출연연과 차별화된 R&D를 지원한다.

설립된 추진단과 TF를 중심으로 중소벤처기업부의 여러 소재·부품·장비 R&D과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국가연구협의체'(N-Team), 산업통상자원부의 '융합혁신지원단' 등 각 부처 소재·부품·장비 지원정책에도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KIST는 또 K-Club 회원사 외의 KIST와 관련이 있는 다른 혁신기업의 구성원을 발굴할 예정이며 이 중 성과도출 파급력이 큰 기업체 중심으로 원내에 링킹 랩(Linking Lab)을 설치해 집중적으로 인적·물적 인프라를 지원할 방침이다.

제해준 KIST 혁신기업협력센터장은 "K-Club 소재·부품·장비 산·연협력 추진단을 설립하고 나아가 출연연의 패밀리기업을 중심으로 한 조직을 구성하겠다"며 "구성된 추진단과 조직을 바탕으로 정부정책에 맞는 소재·부품·장비 관련 가시적 성과를 단기간에 도출하는 데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밝혔다. 임효인 기자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