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교육/시험

대전동부교육지원청 모든 공립유치원에 화재대응 설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0 16:34 수정 2020-02-20 16:3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동부시설지원과 스프링클러 (1)
대전동부교육지원청은 총 4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하반기까지 300㎡이상 모든 공립유치원에 스프링클러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공립유치원은 지난 2018년도 6월 개정된 소방법령에 따라 노유자 시설로 분류돼 바닥면적 300㎡이상의 공립유치원은 스프링클러를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동부지역 공립유치원(단설 및 병설포함)은 총 39개원이며, 이중 스프링클러 설치 대상 유치원은 모두 23개원이다.

동부교육지원청은 화재발생 시 상대적으로 화재 대피에 취약한 유치원생들의 안전한 환경 조성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1월까지 8개원의 공립유치원에 스프링클러를 설치하였으며, 하반기까지 나머지 15개원의 모든 공립유치원에 스프링클러 설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또한, 스프링클러 설치와 함께 감지기 등 각종 노후 소방기구를 교체하고 소화기 작동요령 교육과 주기적인 화재대피 훈련 등을 병행하도록 함으로써 화재발생 시 단 한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철저하게 대비한다는 방침이다.

김민철 시설지원과장은 "의무 설치 대상 유치원 뿐만 아니라 300㎡ 미만의 비대상 유치원도 순차적으로 스프링클러를 설치해, 상대적으로 화재 대피에 취약한 유치원생들의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전유진 기자 victory3305@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