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코로나19]세종 확진자 아파트 보수현장과 식당 방문

16일 신천지대구교회 방문 후 21일 증상호소
동료 4명과 금남면 아파트 공동생활
아파트 보수현장 3곳, 식당 3곳 방문 확인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2 12:25 수정 2020-02-22 12:2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1
이춘희 세종시장이 22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긴급 브리핑을 실시했다.
코로나19 세종시 첫 확진자인 30대 남성은 금남면 미소지움아파트에서 동료 4명과 함께 거주하며 세종과 아산시의 아파트 보수현장에 종사한 근로자인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6일 신천지대구교회를 방문한 뒤 지난 21일 인후통과 가래 증상을 보였고 지역 내 3곳의 식당과 3곳의 건설현장에서 식사하거나 일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22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대한 긴급 브리핑을 통해 조치계획을 발표했다.

확진자 A(32·남)씨는 아파트 하자보수 회사에서 근무하고 있으며, 지난 16일 신천지 대구교회에 참여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지난 21일 세종보건소에 목 통증과 가래증상을 호소했고, 당일 검체를 채취해 세종시보건환경연구원의 검사와 질병관리본부의 재검사에서 22일 오전 1시께 코로나19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에따라 세종시 보건당국은 A씨가 거주한 금남면 신성미소지움 아파트와 복도, 엘리베이터에 대해 긴급 소독을 완료했다.

확진자 A씨와 해당 아파트에서 함께 거주한 동료 4명 중에 1명에 대한 검사결과 음성이 확인됐고 나머지 1명은 검사 중이며, 남은 2명은 고향인 대구와 부산으로 이동해 해당 지자체에 통보했다.

111
세종시 한 병원에 설치된 선별진료소.
유증상을 호소한 21일 기준으로 확진자 A씨에 대한 지난 19일부터 동선을 보면 지역 내 식당과 건설현장 곳곳을 방문했다.

A씨는 동료들과 금남면 쑥티식당과 소담동 세종집밥한상, 충남 아산시 소재 항아리보쌈 식당을 이용했다.

또 공사현장은 세종시 수루배마을1단지 롯데캐슬, 아산 모종캐슬 어울림, 세종시 새뜸마을 3단지에서 일을 했다.

시는 역학조사반 7개 반 14명이 오전 9시부터 확진자의 동선을 확인하고 접촉자 식별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세종시 위치한 신천지교회 2곳에 교회 측의 협조를 받아 출입금지를 요청하고 필요하면 경찰력에 도움을 받기로 했다.

시는 관내 도서관 14곳을 휴관하고 복합커뮤니티센터에 대해서도 23일까지 휴관해 소독을 실시한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신천지 집회 및 대구와 청도 방문자에 대한 확인을 요청하고 유증상자 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포토뉴스

  •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더불어시민당 최혜영 후보 ‘주먹 인사’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더불어시민당 최혜영 후보 ‘주먹 인사’

  • 식목일 퍼포먼스 펼치는 김종인 위원장과 대전 후보자들 식목일 퍼포먼스 펼치는 김종인 위원장과 대전 후보자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