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충주시, 코로나19 발생에 따른 자연휴양림 휴관

- 치유센터 및 목재문화체험장을 비롯한 산림휴양체험시설 휴관 -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6 09:56 수정 2020-02-26 09:5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0227 계명산휴양림 휴관
충주시는 25일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됨에 따라 충주시 3개 휴양림(계명, 봉황, 문성)과 치유센터를 비롯한 산림휴양체험시설을 잠정 휴장한다고 26일 밝혔다.

충주시 휴양림은 2017년부터 충주시시설관리공단으로 이관, 운영되고 있으며, 매년 휴양숙박시설을 비롯한 목재체험과 산림치유프로그램 등의 산림복지서비스를 이용하는 약 20만 명의 휴양객들이 다녀가고 있다.

시는 휴장기간 동안 시설점검과 환경개선을 위한 유지·보수를 실시, 재개장 시 자연휴양림 이용객들에게 한층 쾌적한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재개장 여부는 코로나19 사태 추이를 지켜보며 결정할 예정이다.

김광수 산림녹지과장은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계명산 치유센터와 문성목재문화체험장을 비롯한 충주시 산림휴양체험시설에 대하여 잠정 휴장을 결정했다"며,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총력을 기울여 빠른 시일 내 산림휴양체험시설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 대전여성단체연합, 텔레그램 성착취 처벌촉구 기자회견 개최 대전여성단체연합, 텔레그램 성착취 처벌촉구 기자회견 개최

  • 대전시선관위, 성심당과 ‘빵’ 터지는 총선 투표참여 홍보 대전시선관위, 성심당과 ‘빵’ 터지는 총선 투표참여 홍보

  •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