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이슈&화제

[영상]코로나19 대전 7~9 확진자 동선 브리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7 19:13 수정 2020-02-27 19:1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7번 확진자 서구 월평동에 거주하는 30대 남성. 2월 25일 오전 10시 증상이 최초 발생했으며, 당일에는 둔산동 소재 대형마트와 주유소, 뷔페식당 등 방문 26일 오전, 직장인 산림기술연구원으로 출근. 오전 10시 서구보건소를 방문. 검체 채취 후 자가 격리 조치. 당일 오후 8시 확진 판정. 충남대병원 음압병실로 입원치료 조치.

 

 

8번째 확진자. 5번째 확진자와 같은 산림기술연구원에 근무. 서구 복수동에 거주하는 30대 남성. 2월 22일 오후 6시 최초 증상이 발생. 23일에는 복수동 자택에 머물다, 24일 새벽 둔산동 소재 의원과 약국을 방문한 후 직장에 출근했다가 자택으로 귀가. 25일 오전 10시 50분 경 건양대병원에서 검체 채취 후 당일 오후까지 직장과 둔산동 소재 약국, 병원, 대형마트 등을 방문한 후 자택으로 귀가. 26일 자택에 머물다 오후 늦게 확진 판정돼 충남대병원 음압병실에 입원치료 조치.

 

 

9번째 환자 충남 공주시에 거주하는 70대 남성. 평소 폐렴 기저질환자로서 2019년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둔산동 소재 종합병원에 입원 치료. 1월 19일 퇴원하면서 후속관찰을 위해 2월 25일 재방문 예약. 이후 2월 20일부터 25일까지는 공주의료원에 입원치료. 2월 25일 다시 둔산동 소재 종합병원을 방문해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최종 확진, 충남대병원 음압병실에 입원치료 조치.

 

 

확진자동선

영상:대전광역시

 

금상진 기자

 

 

포토뉴스

  • 망설여지는 벚꽃구경, ‘멀리서 보세요’ 망설여지는 벚꽃구경, ‘멀리서 보세요’

  • 대전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는 해외입국자 대전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는 해외입국자

  •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하루 앞으로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하루 앞으로

  •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