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코로나19 극복 세종서 착한임대료 움직임…10~50% 인하

세종시 상가주 3명 임대상가 9곳 혜택
2개월간 월 임대료 10~20만원 인하효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8 17:46 수정 2020-02-28 17:4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20.2.27 코로나19확산 소상공인 월세 인하 (1)
이춘희 세종시장이 임대료 인하 해 소상공인의 어려움 극복에 동참한 상가주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사진=세종시청 제공)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자 세종에서도 상가 임대료 인하 움직임이 본격화됐다.

세종시 소담동과 조치원에서 임대상가를 소유한 3명의 상가주가 9개 점포에 대해 임대료를 앞으로 두 달간 10~50% 인하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임대료 인하 상생협력은 세종시와 사단법인 세종소상공인협회가 상가주를 만나 설득하고 이에 공감하는 상가주가 침체된 소상공인을 살리고자 하는 상부상조하는 마음에서 시작됐다.

참여 상가주는 소담동 세종로이어즈타워(대표이사 임달규), ㈜프린터세종세상(대표 모형윤), 조치원 세종중앙신협(이사장 민병원)이다.

임대료 절감혜택을 보는 점포는 신종로빈대떡, 하동만두샤브앤석갈비 소담점, 고소한 오향족발 소담점, 조치원 시장내 전통죽, 중앙상회, 이순희 장터국수, 남면청과상회, 세화과일, 보물섬 등으로 9개 점포다.

조치원 한 상가임대인은 "코로나 19로 인해 매출이 반토막 나 어려운 상황에서 쉽지 않은 결정을 해 준 상가주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들 점포는 이번 상생협력 사업으로 월 10만∼20만 원의 임대료 인하 효과를 본다.

이춘희 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상가주와 소상공인이 상생협력을 통해 재난을 함께 극복하고 공동체 정신을 회복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세종시도 소상공인 경영자금 우선지원, 3월 지역화폐발행 등을 통해 지역상권 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포토뉴스

  • 망설여지는 벚꽃구경, ‘멀리서 보세요’ 망설여지는 벚꽃구경, ‘멀리서 보세요’

  • 대전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는 해외입국자 대전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는 해외입국자

  •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하루 앞으로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하루 앞으로

  •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