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산/영남

바르게살기운동 전국 80만 회원 "범국민운동" 전개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약 3억 원 성금 및 물품 기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5 18:00 수정 2020-03-25 18: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ms_temp_article_24181131832463
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회장 정원주)가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전국 80만 회원들이 범국민운동을 전개하고 있어 화제다.
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회장 정원주)가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전국 80만 회원들이 범국민운동을 전개하고 있어 화제다.

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는 지난 23일까지 2억9천4백49만원에 달하는 성금과 물품을 기부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중앙협의회는지난 2월 24일, "코로나19 조기 퇴치를 위한 '국민행동수칙'준수 범국민운동"을 전개하기로 하고 정원주 중앙회장이 사비로 1억 원의 성금을 기탁한 것을 시작으로 전국 80만 회원이 십시일반 성금을 모아 각 지자체 및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한적십자사 등에 2억7백여만 원을 기부했으며, 마스크, 손소독제, 방호복 등 8천7백여만 원 상당의 물품을 기증했다.

정원주 회장(사진)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서도 이번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전국 바르게살기운동 회원 모두가 힘을 모아주셔서 자랑스럽고 고맙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 퇴치를 위한 범국민운동 전개와 함께 향후 무너진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한 위기극복운동에도 회원 모두의 역량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20200324115908_mvgl9
정원주 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장
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중앙을 비롯한 전국 시·도 및 시·군·구협의회, 읍·면·동위원회를 통해 1,500여 개의 '국민행동수칙 준수' 현수막을 게첨하며 캠페인을 진행하는 한편, 80만 회원들의 자발적 모금 운동과 지역별로 방역·방제 활동에 참여하는 등 적극적으로 정부, 지자체와 연대하여 이번 사태의 조기 종식에 힘을 보태고 있다.

'진실·질서·화합'을 3대 이념으로 1989년 설립된 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는 밝고 건강한 국가·사회 건설이라는 고유 목적달성을 위해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시민교육, 바른생활학생봉사단 운영, 자살 예방, 저출산 극복, 법질서 및 교통질서지키기 등 사회에 산적한 문제점에 대해 고민하며 각종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추진 중이다.

2020030901000867100036841
바르게살기운동 영덕군협의회에서 매주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는 장면.
한편, 바르게살기운동 영덕군협의회(회장 이영철)에서는 매주 영덕읍 중앙상가를 비롯해 읍·면 위원회별로도 다중이용시설부터 취약계층 거주지 및 외곽지역까지 방역활동과 코로나19퇴치 홍보현수막을 게시하는 등 코로나 19의 지역 내 확산 방지에 전 회원이 동참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영덕=김원주 기자 kwj8966@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