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대 간호과 4년제 학사로

전문대 간호과 4년제 학사로

내년부터… 대전·충청 보건대·혜천대 등 선발

  • 승인 2011-11-29 17:39
  • 신문게재 2011-11-30 6면
  • 박은희 기자박은희 기자
전문대 간호과가 내년부터 4년제 학사학위 과정으로 선발할 수 있게 된다.

29일 교과부는 33개 전문대에 간호과 4년제 학사학위 과정을 설치해 2012학년도 신입생을 선발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일부 대학은 현재 간호과 3학년생이 내년에 4학년으로 진급해 학사 과정을 이수하게 된다.

33개 대학 중 군산간호대학 등 15개 대는 2011학년도 간호과 3학년 재학생 가운데 희망자들이 내년 4학년으로 진급해 학사학위 과정을 이수할 수 있다.

증원되는 간호과 학생 수 만큼 타 과 및 간호과의 정원을 감축하지 못한 가톨릭상지대학 등 18개 대는 정원 감축이 가능한 해부터 학사학위 과정을 운영할 수 있다.

대전·충남권 전문대 중에서는 혜전대, 대전보건대, 신성대, 혜천대 등이 2013학년도부터 4년제 학위과정이 가능해진다.

한편, 4년제 과정 설치 대학은 38개 신청 대학을 대상으로 교원 확보율, 교사(校舍) 확보, 학과운영 및 교육과정(22개 항목) 등에 대해 서면심사와 현장실사를 거쳐 이뤄졌다.

박은희 기자 kugu99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국가대표 김인성 영입 불발
  2. [포토 &] 인형의 나라
  3.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1년] "스포츠복지·클럽 선진도시 발돋움"
  4. 대전시 거리두기 2단계 연장… 카페 취식 허용, 기도원·선교시설 모임은 금지
  5. 세종시 초등생 코로나 확진… 165번 확진자 접촉
  1. 사회적 거리두기, 5인 이상 모임 금지 2주간 연장
  2. 논산세무서 “계룡민원실 존치 이유, 이제는 시에서 나서라”
  3. [새해설계] 조광한 남양주시장 'No.1 도시 도약 기틀 다지고 시민행복지수 향상 총력'
  4. [코로나19] 거리두기 2단계 31일까지… 카페 1시간 제한, 종교시설 소모임 금지
  5. "카페에서 커피 마실수 있다"...거리두기 지침 변경에 업계 희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