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로봇 국제회의 중심지로 급부상

대전, 로봇 국제회의 중심지로 급부상

2016년까지 학술대회·심포지엄 등 8건 잇따라 열려

  • 승인 2012-02-05 15:22
  • 신문게재 2012-02-06 2면
  • 김민영 기자김민영 기자
대전이 로봇관련 국제회의 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다.

올해부터 2016년까지 대전에서 첨단로봇기술 분야와 관련된 국제학술대회, 심포지엄 등이 줄줄이 열리기 때문이다.

5일 대전마케팅공사(사장 채훈)에 따르면 대전에서 개최가 확정된 로봇관련 국제회의는 총 8건으로 대전지역에 관련 분야의 세계적인 석학들이 모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는 KAIST가 주관하는 '인조시스템 국제콘퍼런스(ICHS 2012)'와 '아시아컴퓨터비전총회(ACCV 2012)', 한국로봇학회 주관 '유비쿼터스지능로봇국제학술대회(URAI 2012)' 등 총 3건의 국제회의가 열린다.

2013년에는 KAIST 주최 '인공생명 및 로봇국제심포지엄(AROB 2013)', 한국햅틱스연구회 주관 '세계햅틱스대회(World Haptics 2013)' 등 2개 행사가 예정돼 있다.

또 한국로봇학회 주관 '자동화로봇시스템 국제콘퍼런스(DARS 2014)'가 2014년, '세계지능형로봇시스템총회(IROS 2016)'가 2016년에 각각 열릴 예정이다.

무엇보다 2013년 개최되는 세계햅틱스대회(World Haptics 2013)는 미국과 유럽햅틱스학회가 합동으로 개최하는 국제회의로 20여개국 약 500여명의 전문가들이 참가해 첨단 로봇햅틱기술을 논의한다.

2016년 세계지능형로봇시스템총회(IROS 2016)는 로봇 관련 시스템 분야 세계 최대행사로서, 전세계 50여개국에서 2000여명의 전기, 전자, IT, 기계공학 분야 권위자들이 참가해 강연, 학술발표에 나선다.

채훈 사장은 “대전이 로봇 및 첨단 과학기술 관련 국제회의 최적지임을 관련기관과 학계에 적극 홍보해 왔다”며“대전시의 적극적인 MICE 산업 육성의지와 함께 공사의 차별화된 지원서비스가 결실을 맺은 것”이라고 평가했다.

김민영 기자 minyeong@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국인 사령탑 주전경쟁 예고한 한화이글스…리빌딩 카운트다운
  2.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예비후보, "도덕성?, 살면서 비겁하지 않았다. 낡은 정치 행태 이제 그만"
  3. 공주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누적 80명
  4. [기획] 2021년 양주시 '생명존중·지역중심·신성장 활력'을 향해
  5. 성남시장 전 비서관, 경기도의회·성남시의원 비위행위 주장 '파문' 확산
  1. 인천 연수구, 장애인복지시설 건립 본격 추진
  2. 세종서 주말 일가족 10여명 코로나19 확진… 확산 '비상'
  3. 서천, 하루새 확진자 6명 발생 지역확산 우려
  4. 안병용 의정부시장, 한국최고인물대상 수상
  5. [영상]저러다 시즌 시작전 몸 상할라~ 대전하나시티즌 거제훈련 캠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