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이-임-강 '3파전'-공주 박수현, 박종준에 10%P 앞서

대전 동구 이-임-강 '3파전'-공주 박수현, 박종준에 10%P 앞서

  • 승인 2012-04-02 18:37
  • 신문게재 2012-04-03 1면
  • 최재헌ㆍ박지연 기자최재헌ㆍ박지연 기자
[4ㆍ11 총선 여론조사-중도일보ㆍ충청리서치 공동]대전 동구ㆍ공주

최대 접전지역중 하나인 대전 동구에서 새누리당 이장우 후보와 자유선진당 임영호 후보, 민주통합당 강래구 후보가 오차범위(±4.0%P)내에서 접전을 펼치고 있다. 공주에서는 민주통합당 박수현 후보가 새누리당 박종준 후보에 10%P 차이로 앞서고 있다.

중도일보가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충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1일 실시한 4ㆍ11 총선 여론조사결과, 대전 동구 선거구에서는 새누리당 이장우 후보가 34.3%의 지지율을 얻어, 현역의원인 자유선진당 임영호 후보의 29.4% 보다 4.9%P 앞섰으며, 민주통합당 강래구 후보도 26.8%의 지지율로 선두인 이 후보를 7.5%P 차이로 추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무소속 송유영 후보는 3.4%의 지지율을 기록했으며 모름ㆍ없음ㆍ무응답은 6.1%였다.

'차기 국회의원으로 누가 당선될 것이라고 생각하느냐'는 당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이장우 후보 34.1%, 임영호 후보 32.6%, 강래구 후보 22.1%, 송유영 후보 1.2% 순이었다. 모름ㆍ없음ㆍ무응답은 10.0%였다. '정당만 보고 뽑는다면'이라는 정당지지율을 묻는 질문에는 새누리당 33.0%, 민주통합당 30.3%, 자유선진당 22.4%, 통합진보당 2.2% 순이었다.

공주에서는 민주통합당 박수현 후보가 43.3%의 지지율로 새누리당 박종준 후보의 33.3% 보다 10.0%P 차이로 선두를 차지했으며, 자유선진당 윤완중 후보는 16.5%, 모름ㆍ없음ㆍ무응답은 6.9%로 조사됐다.

당선가능성에서는 박수현 후보가 42.3%, 박종준 후보 38.1%, 윤완중 후보 14.3% 순이었으며, 모름ㆍ없음ㆍ무응답은 5.3%였다.

공주지역의 정당지지율은 민주통합당 40.3%, 새누리당 29.0%, 자유선진당 13.4%, 통합진보당 4.2% 순이었다.

이번조사는 지난 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만 19세 이상 성별ㆍ연령별 인구구성비(가중치)를 반영한 비례할당 표집방법으로 표본을 추출, 대전 동구와 충남 공주시 유권자중 각각 600명을 대상으로, RDD(임의전화번호걸기) 방식의 전화면접조사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0%P다.

최재헌ㆍ박지연 기자 jaeheonc@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4.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5.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2.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3. 대전 유성 구즉초 등교길에 장송곡... 학부모들 “해도 너무하다”
  4. [날씨] 전국적 폭염주의보 시작… 대전·세종·충남 낮 최고기온 31도
  5. [대전기록프로젝트] 뼈대 드러내는 소제동, 깊어지는 원주민의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