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古지도 여지고람도보에 '독도, 조선의 땅' 기록 선명

일본 古지도 여지고람도보에 '독도, 조선의 땅' 기록 선명

대전근현대사전시관 '한밭에 선 독도'… 체험형 기획전시 눈길

  • 승인 2014-10-09 16:12
  • 신문게재 2014-10-10 18면
  • 김민영 기자김민영 기자
▲19세기중기.
▲19세기중기.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증거는 명백했다. 1683년 만들어진 '여지고람도보'지도에는 '우산도'라는 이름으로 울릉도 옆에 자리잡고 있는 독도의 모습이 선명하다. 거꾸로 일본에서 제작된 지도에도 독도위에 '조선의 땅'이라는 표시와 함께 선명한 기록이 남아있다.

대전시립박물관 분관인 대전근현대사전시관(옛 충남도청사 본관)이 7일부터 12월12일까지 의미있는 기획전을 연다. (재)동북아역사재단 독도체험관과 공동으로 '한밭에 선 독도'라는 제목의 이번 공동 기획전시는 대전근현대사전시관 개관 이후 가장 규모가 큰 특별전으로 기획전시실 3실 모두가 독도와 관련한 전시물과 영상 등으로 채워졌다.

▲ 조선팔도고금총람도.1673.
▲ 조선팔도고금총람도.1673.
▲ 여지고람도보
▲ 여지고람도보
이번 전시는 지난 2010년 6월 교육부의 독도교육 강화방안 발표에 따른 그 후속조치의 하나로, 전시를 통한 '교육'에 목적을 두고 있다. 그동안 진열장 안에 유물을 넣고, 관람객들의 접근을 차단하는 재래의 전시에서 벗어나, 정교하게 복제된 실 자료들을 직접 만져보며 그 내용 안으로 깊이 들어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체험전시 성격이 강하다.

그래서인지 다른 일반적인 전시들보다 관람객에게 직접 다가가는 영상과 그래픽, 전시구조물들이 눈에 띈다. 독도강좌는 10월 11일부터 4주간 격주로 토요일에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대전근현대사전시관(042-270-4535~6)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민영 기자 minyeo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2.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5.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1.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2.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3. 대전교도소 옛 경비교도대, 대체복무 교육센터 전환
  4. [대전기록프로젝트] 그리움과 닮은 골목
  5. [속보] 대전교육청 외국인 학생에게도 양육비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