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충남대와 진로설계 심리 프로그램 운영

대전 유성구, 충남대와 진로설계 심리 프로그램 운영

  • 승인 2018-03-08 15:56
  • 전유진 기자전유진 기자
유성구
대전 유성구가 충남대와 ‘내일을 위한 준비 진로설계’ 프로그램 참가 청소년을 모집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충남대 심리학과 교수진이 학교 적응이 힘든 만 13세 이상 18세 이하 청소년 20명을 대상으로 자신의 잠재력과 강점을 찾아 진로를 설계해주는 사업이다.

모집 기간은 오는 12일부터 16일까지며, 프로그램은 유성구청 모바일 앱 ‘유성이’를 통해 선착순 접수하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유성구청 교육과학과(611-2123)로 문의하면 된다.

구는 지난 2014년 충남대와 2개 사업을 시작으로 관학협력사업을 추진해 올해 충남대, 카이스트 등 6개 기관, 12개 프로그램으로 외연을 확장해왔다.

올해는 유성구 진로분야 특화사업인 진로투어, 미래직업 탐구생활 등 ‘나Be 콜라보’ 프로그램에 각 대학을 참여시켜 대학이 마을교육공동체의 핵심축 역할을 할 수 있게 협력할 예정이다.

장규환 유성구 교육과학과장은 “관학협력사업은 자유학년제, 4차 산업혁명 등 변화하는 정책 환경에 대비해 대학과 지역이 함께 협력해 미래인재를 키우는 사업이다”며 “대학의 사회적 공헌활동에 지속적인 관심과 아낌없는 격려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유진 기자 victory330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 청정지역 제천, 결국 뚫려...제천시, 종교시설 등 대처방안 논의
  2. 2020년 국가건강검진기간 내년 상반기까지 한시적 연장
  3. 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4. [속보]나흘 만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누적 462명
  5. 보은군-㈜한국카본, 200억원 투자협약
  1.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누적 464명
  2. [코로나19]충남 공주 요양병원서 집단감염 발생
  3. [사설]한전원자력연료 사고 의혹 밝혀져야
  4. [코로나19]n차 감염 고리타고 확진자 속출
  5. 건양대병원 우신영 전공의 SCI논문 게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