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청년 인재와 강소기업 간 만남의 자리 주선

당진시, 청년 인재와 강소기업 간 만남의 자리 주선

지역 우수인재 양성 및 일자리 창출이라는 공동목표 실현

  • 승인 2018-07-12 08:51
  • 수정 2018-07-12 08:51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당진시는 12일 관내 지역 학생들에게 다양한 직업세계 및 산업현장에 대한 체험기회를 제공하고 우수 강소·중소기업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자 '청년 강소기업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당진정보고등학교 2학년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미래 취업 설계 및 일 경험 다양화를 위해 기업현장 탐방 및 직무체험, 취업 특강 및 교육과정으로 진행됐다.

이날 탐방업체인 동우 HST(주)와 아성크린후로텍(주)는 당진지역 우수 강소기업으로 동우 HST(주)는 자동차 부품 열처리 제조시장 점유율 1위, 아성크린후로텍(주)는 플라스틱 밸브 및 파이프 부속 제조 전문업체이다.

또한 '미래를 위한 전략'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실시한 한국인재교육원 장문영 원장은 학생들의 미래 직업 선택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 학생들의 관심을 끌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재)충남테크노파크, (사)충남산학융합원과 업무 협의를 거쳐 프로그램 개발부터 기업체 발굴까지 민관이 협업해 지역 우수인재 양성 및 일자리 창출이라는 공동목표 실현을 위한 우수 사례"라며 " 앞으로도 학생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채롭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일반계 고등학교는 물론 대학교의 참여를 통해 지역 우수 인재에게 보다 많은 체험의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2.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3.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4.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5.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금강하류 침수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