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부발전, 케냐 신재생에너지사업 MOU 체결

  • 전국
  • 태안군

한국서부발전, 케냐 신재생에너지사업 MOU 체결

메낭가이 140MW 지열, 나쿠루 140MW 지열 및 40MW 태양광발전

  • 승인 2018-07-24 08:05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보도사진_2
한국서부발전은 지난 20일 케냐 나이로비에서 열린 한국-케냐 비즈니스 포럼에서 현지 개발사인 Sosian Energy와 320MW 규모의 케냐 신재생에너지 공동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지난 20일 케냐 나이로비에서 현지 개발사인 Sosian Energy와 320MW 규모의 케냐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케냐 메낭가이지역 140MW 지열발전, 나쿠루지역 140MW 지열발전 및 40MW 태양광발전, 총 3개 사업으로 개발사인 Sosian Energy가 부지 소유 및 사업권을 확보하고 올해 12월부터 사업타당서 조사를 거쳐 순차적으로 사업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서부발전은 Sosian Energy의 사업권 확보를 위해 협력하고, 이후 발전소 건설관리와 운영·정비 사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이낙연 국무총리가 참석한 한국-케냐 비즈니스 포럼 행사로 진행됐으며 우리나라 기업의 케냐 에너지 분야 진출 기회 확대와 아프리카 전력시장 진출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Sosian Energy는 이번 MOU 사업과는 별개로 금년 하반기 착공 예정인 메낭가이 35MW 지열발전 사업권을 이미 확보했으며 이 사업도 서부발전이 해당 발전소 운영 및 정비 사업을 수행할 계획이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청권도 지진 안전지대 아니다
  2. 수술로 밤새운 의사에 전하는 손편지 "감사합니다"
  3. 2024년 대덕구노인종합복지관 노인맞춤돌봄서비스
  4. 대전대 군사학과-명석고 군사전문가 양성 MOU
  5. 아침 정적을 깨운 부안 4.8 지진! 과거 대전에도 5.0지진이 있었다?
  1. 호국보훈! 위대한 헌신!!
  2. 김태흠 충남도지사, 스마트농업 해외 벤치마킹 직접 나선다
  3. 22대 국회 개원에 연구현장 기대감 커져 "일하는 국회, 출연연 기관장 원해"
  4. 콘서트 티켓 판매한다더니…돈만 받고 튄 상습 사기 20대 커플 검거
  5. ‘실전 같은 훈련’

헤드라인 뉴스


10대 ‘사이버도박’ 폭증에도… 대전 예방교육 예산은 뒷걸음

10대 ‘사이버도박’ 폭증에도… 대전 예방교육 예산은 뒷걸음

청소년 '사이버 도박' 문제가 갈수록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교육청 차원의 예방 강화가 시급하다. 일각선 학생 대상 예방 교육은 물론 학부모·교사들의 교육 확대도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13일 대전교육청에 따르면 2024년 교육과정 연계 도박 예방교육 예산은 700만 원이다. 2023년 1000만 원으로 책정했던 예산이 올해 삭감됐다. 시교육청은 기존 생활지도 범주 안에서 청소년 도박 예방 교육을 진행했던 교육을 2023년부터 선제적 예방을 위해 예산을 따로 편성했다. 하지만 청소년 도박을 근절하기 위한 교육은 여전히 미약한 수준이다..

불확실한 금리에 변동성↑… 지역 상장사 여파 주목
불확실한 금리에 변동성↑… 지역 상장사 여파 주목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와 국내 경제 수장들이 금리 인하에 대한 신중론을 계속 유지하면서, 충청권 경제계의 우려 목소리가 나온다. 고금리 기조가 길어질수록 내수부진이 확산할 수 있으며, 최근 위축하기 시작한 지역 상장사들의 주가 변동성이 더욱 커질 수 있어서다. 미 연준은 12일(현지시간) 기준 금리를 현재 수준(5.25~5.50%)으로 유지하기로 만장일치로 결정하고, 당분간 고금리 기조를 유지하겠단 의지를 밝혔다. 기준금리 동결의 이유는 이번에도 인플레이션 우려였다. 올해 말 금리 수준은 5.1%로 예측했으며, 연내 금리..

전국 최대 `충남스마트팜` 집적단지… 세계 1위 농업대학이 운영한다
전국 최대 '충남스마트팜' 집적단지… 세계 1위 농업대학이 운영한다

충남도가 아시아 최대 스마트농업을 위한 연구·교육·체험·주거단지까지 담은 '충남글로벌홀티콤플렉스' 조성을 구체화하고 있다. 특히 네덜란드 현지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농업대학과 위탁 운영 협약을 맺으면서 글로벌 농축산업 기업들의 관심도도 높아지고 있다. 충남도는 12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라이 컨벤션에서 열린 그린테크 박람회에서 '충남 스마트농업 비전 선포 및 글로벌 협력 MOU'를 체결했다. 이번 달 11일부터 13일까지 열리는 그린테크 박람회는 현대 시설농업 및 환경 친화적 기술에 중점을 둔 세계 최대 스마트팜 행사로..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머리를 보호한 채 탁자 밑으로’ ‘머리를 보호한 채 탁자 밑으로’

  • ‘우리 건강, 이 행복에서부터’ ‘우리 건강, 이 행복에서부터’

  • 더위도 막지 막하는 소방관의 열정 더위도 막지 막하는 소방관의 열정

  • 역대 7번째 규모 지진에 분주한 지진종합상황실 역대 7번째 규모 지진에 분주한 지진종합상황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