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다빈치병원,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재활병동 개소식

대전 다빈치병원,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재활병동 개소식

  • 승인 2018-08-07 15:32
  • 수정 2018-08-07 15:32
  • 박전규 기자박전규 기자
개소식1
대전 다빈치병원(병원장 안병희)은 7일 병원 강당에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재활병동 개소식 행사를 가졌다.<사진>

이날 개소식에는 건강보험공단 대전지역본부 안희무 본부장을 비롯한 공단 임직원도 함께 참석했다.

다빈치병원은 대전·충청권 최초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재활병동을 1개 병동 56병상으로 지난 7월 16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다빈치병원에서 시행하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재활병동은 기존 다른 의료기관의 병동과 달리 중증환자(뇌경색, 뇌출혈, 척수손상, 파킨슨씨병, 사지마비, 편마비, 척수 병증)를 위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재활병동 이다. 이런 가운데 보다 나은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낙상감시시스템, 전동식 환자 리프트 등 환자를 위한 장비를 추가로 구비했다.

안병희 병원장은 "전문재활이 필요한 중추신경계 환자들에게 있어 간병비는 금전적 부담이 상당히 크다. 간병비 부담을 줄여 적극적인 재활치료와 회복에 집중하도록 환자 중심의 재활병원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향후 추가 병동 확대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빈치병원은 지난해 8월 7일 서구 탄방동 664번지(탄방역 인근)에 4개 병동 200병상 규모로 개원했으며 재활의학과, 신경외과, 신경과, 내과, 한방(침구)과, 영상의학과, 건강검진센터로 구성됐다.
박전규 기자 jkpark@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2.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3.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4.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5.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1.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2.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3. 분양가 조정권고 받은 천안 성성레이크사이드 숨고르기 돌입하나
  4. 대전서 5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지역 내 총 157명
  5. 대전서 3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누적 159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