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랜차이즈 톡톡] 하루의 피로를 풀어주는 스페셜티 한잔 해~

  • 경제/과학
  • 유통/쇼핑

[프랜차이즈 톡톡] 하루의 피로를 풀어주는 스페셜티 한잔 해~

  • 승인 2018-08-16 09:30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허니
올여름 열대야에 잠을 제대로 자지 못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숙면은 하루의 피로를 해소하고 일상의 질을 높여주는 인간에게 가장 중요한 행위다. 열대야가 심한 날이 계속되면 피로가 누적돼 컨디션에 영향을 줄 수밖에 없다.

국내 차(茶) 전문기업 티젠(TEAZEN)은 활력과 열대야를 견디는 데 효과적인, 수분보충에 도움을 주는 대표적인 스페셜 티를 추천했다.

*허니 케모마일=케모마일은 마음을 심신안정에 조다. 힘들었던 하루를 마무리하며 스페셜한 Tea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고 싶다면 티카페 허니 캐모마일을 추천한다. 티젠의 허니 캐모마일은 향긋한 사과향이 특징인 캐모마일에 국내산 꿀의 달달함을 더해 깊은 맛이 인상적이다.

슬라이스한 사과와 같이 시원한 아이스티로 마시거나 따뜻한 힐링차로 잠들기 전 마시면 숙면에 도움이 된다.



*프레쉬 민트=뜨거운 폭염과 습도에 온 몸이 축축 늘어진다면 시원하고 청량함이 가득한 프레쉬 민트가 제격이다. 상쾌한 페퍼민트와 달콤한 스피아 민트가 어우러진 허브차다. 마니아층이 두터운 제품으로 민트차 특유의 알싸하고 개운한 맛과 허브차의 달달하고 깊은 향 덕분에 차가운 얼음과 마시면 더욱 맛있다. 레몬이나 라임, 청포도처럼 싱싱한 과일 슬라이스를 함께 넣어서 아이스티로도 마실 수 있다.



*네네치킨, 카카오톡 선물하기 입점

치킨 브랜드 네네치킨이 카카오톡 선물하기에 입점했다.

20여 종의 세트메뉴를 주변 친구와 지인에게 선물할 수 있는 카카오톡 선물 서비스다. 선물 또는 구매 방법은 카카오톡 선물하기 페이지 검색창에서 네네치킨 또는 20여 종의 세트 메뉴 중 원하는 메뉴를 검색하거나 카테고리에서 치킨을 선택하고 원하는 메뉴를 주문하면 된다.



*한국수제맥주협회 헤이, 헤이, 헤이 출시

한국수제맥주협회가 수제 맥주 활성화를 위해 두 번째 공식 수제맥주 ‘헤이, 헤이, 헤이’를 선보였다. 첫 번째 공식 맥주는 깻잎 한잔으로 지난 3월 출시됐다.

헤이, 헤이, 헤이는 9개 브루어리가 협업해 양조했다. 볏짚에서 추출한 국산 효모를 사용해 가볍고 산뜻한 바디감이 돋보이는 코리안 세종 스타일이다. 볏짚 효모의 특성에 따라 꽃향과 풍선껌향 특징으로 목 넘김이 매력적이다. 알코올 도수는 5.9%다.
이해미 기자 ham723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중구 대흥동 주차타워 화재 발생
  2. [날씨] 이번 주말 구름 많고 흐린 날씨…강한 소나기
  3. 22대 총선 선거운동에 대학후배 동원시킨 대전시의원 불구속 송치
  4. 안전성 높인 '화재 감지기' 설치 의무화...신규 공동주택 적용 한계
  5. 충남대 신동캠퍼스 조성 속도… 기본설계 예산 7억 확보
  1. 대전동부경찰서, 북한이탈주민의 날 기념 탈북민 초청 간담회
  2. [포토] 조원휘 대전시의회 의장 "참전 용사들의 헌신 잊지 않아야"
  3. 대전경찰, 수해 마을 복구 지원 나섰다
  4. 한밭대 "글로컬대학 충남대와 통합 도전" 76.95% 찬성
  5. 건설근로자공제회 대전지사 공공기관 탐방 프로그램 진행

헤드라인 뉴스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7% 오른 시간당 1만30원으로 결정됐다. 1만 원대 돌파는 최저임금제를 도입한 이후 37년 만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11차 전원회의를 열고, 투표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최저임금위는 전날 오후부터 마라톤 회의를 벌였으며, 이날 자정을 넘겨 노동계가 제시한 시간당 1만 120원과 경영계 제시한 1만 30원을 투표에 부친 결과 경영계 안이 14표를 받으며 최종 결정됐다. 이 과정에서 민주노총 측 근로자위원 4명이 공익위원이 제시한 촉진구간이 적다고 반발하면서 회의장을 나와 실제..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서울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콘텐츠 전시 행사에 대전이 전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지역 공동관을 운영한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18일부터 21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24'에 16개 부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대전을 제외한 지역 공동관을 운영하는 곳은 광주광역시(12개 부스), 충남도(9개 부스), 강원도(9개 부스) 등 3곳이다. 대전 공동관은 기업 공간 부스 7개, 웹툰 작가 부스 1개, 비즈니스 및 이벤트 부스 8개로 구성돼 있다. 참가기업은 '디자인오드', '그림마카롱'..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밤 사이 시간당 110㎜ 이상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지면서, 대전·세종·충남 곳곳에서 인명피해 발생하고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0일 대전·세종·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까지 대전에만 160건의 비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인명 구조는 46명, 배수 지원은 36건, 도로장애, 토사낙석, 배수 불량 등 안전조치는 115건으로 파악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다. 많은 비로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주민 27가구가 사는 서구 용촌동의 정뱅이마을 전체가 침수됐다. 마을 주민들이 고립돼 장비 13대, 구조인력 73명(소방·..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