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 통해 뷰티 멘토로 성장

구하라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 통해 뷰티 멘토로 성장

  • 승인 2018-09-01 08:23
  • 온라인이슈 팀온라인이슈 팀
20180831_구하라

구하라가 완벽한 뷰티 MC 면모를 선보이며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이하 마매뷰)’의 아름다운 마침표를 찍었다.

 

지난 30일 방송된 JTBC4 뷰티 예능 프로그램 ‘마매뷰’ 마지막 회에서는 가을 트렌드 화보를 촬영하는 구하라의 모습이 그려졌다. 구하라는 핑크, 옐로우 컬러를 이용한 메이크업으로 개성 있는 분위기를 연출하는가 하면, 깊은 눈빛과 여유 있는 포즈로 ‘화보 장인’의 클래스를 증명해 눈길을 모았다. 또한 올 가을 신상 뷰티 아이템을 소개하며 마지막까지 MC의 본분을 잊지 않는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꿀팁을 책임졌다.

 

구하라는 지난 4월부터 방송된 ‘마매뷰’를 통해 ‘2030 뷰티 롤모델’ 다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첫 방송부터 과감하게 민낯을 공개, 메이크업 받는 과정을 소개하며 특유의 소탈함으로 이목을 집중시켰고, 어떤 아이템이던 자신이 먼저 사용해보는 열의를 발휘하는 등 매주 몸을 사리지 않는 열정적인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아기 피부를 유지하는 기초 스킨케어 루틴과 직접 사용하는 화장대를 공개하며 일상생활에 유용한 꿀팁들을 소개하는가 하면, 느낌 있는 수영복 코디법, 밖에서도 입을 수 있는 편안한 홈웨어 추천 등 패션 스타일링까지 책임지며 ‘뷰티 요정’만의 트렌디한 노하우를 공유해 시청자들의 호감을 이끌었다.

 

이날 마지막 회에서 구하라는 “MC로서 시청자 여러분께 새로운 아이템들을 소개해줄 수 있어서 좋았다. 있는 그대로 솔직하게 이야기하는 저희들의 모습을 봐주셔서 감사 드린다. 뷰티에 대해서 조금 더 공부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마매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처럼 구하라는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뷰티, 패션 팁을 선사하며 볼거리를 풍성하게 만들었을 뿐만 아니라, 큰 언니 황승언과 귀여운 막내 이수현 사이에서 유쾌발랄 러블리한 매력을 과시하며 친자매 같은 ‘꿀케미’로 프로그램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꾸밈없는 솔직함과 센스 넘치는 예능감으로 밝은 에너지를 전파하며 완벽한 뷰티 MC의 모습을 과시한 구하라의 향후 행보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온라인이슈 팀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2.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3.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4.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5. [포토 &] 새의 죽음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날씨] 아침기온 5도 내외로 쌀쌀… 일교차 당분간 커
  3. [공연]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판소리 다섯마당' 젊은 소리꾼 이윤아 씨 초청
  4. [대전기록프로젝트] 정동을 걸어보면
  5. 與, 다음달 초 행정수도 이전 범위 내놓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