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기로 검증된 ‘54회 웨딩앤 신혼여행 박람회’ 개최

  • 경제/과학
  • 유통/쇼핑

후기로 검증된 ‘54회 웨딩앤 신혼여행 박람회’ 개최

허니문 최대 150만원 할인, 참가만해도 풍성한 선물에 샤넬 지갑의 행운까지

  • 승인 2018-09-11 08:00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알뜰한 예비신혼부부들을 위한 특별한 신혼여행 박람회가 열린다. 웨딩컨설팅 브랜드 ‘웨딩앤’이 설립한 여행앤라이프가 오는 9월 15일부터 16일까지 2일 간의 일정으로 서울 3호선 학여울역 SETEC에서 풍성한 혜택이 가득한 ‘54Th 웨딩앤 신혼여행 박람회’를 개최한다. 
JD

이번 박람회는 전통적으로 인기 는 동남아시아를 비롯해 유럽, 남태평양, 미주 등 다양한 허니문 지역이 소개된다. 특히 인기지역은 어디서도 찾아볼 수 없는 단독 최저가, 계약고객을 위한 푸짐한 특전까지 마련돼 있다.

이를 위해 웨딩앤 여행앤라이프는 다양한 지역의 관광청과 제휴협약을 맺었다. 싱가포르, 괌, 마리아나, 피지,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뉴칼레도니아, 마카오, 모리셔스, 뉴질랜드, 하와이, 캐나다, 태국, 홍콩, 스위스, 필리핀, 호주, 체코, 독일, 일본, 대만, 퀸즈랜드, 스페인, 오스트리아, 스코틀랜드 관광청이 현재 웨딩앤과 제휴를 맺고 있다.

하와이의 경우, 아쿠아 오히나 슈티디어 위드 키친룸과 럭셔리 스페셜 풀패키지 일정에 대한항공 국적기를 이용하는 상품이 1인 154만원부터 진행된다. 박람회 계약자에게는 핑크트롤리 이용권을, 몰디브는 올인 크루시브 최다 프로그램이 무료로 제공된다. 싱가폴항공 W 기준으로 아다아란 후두란 푸시 오션빌라 4박을 포함한 가격인 1인 219만원부터다.

멕시코 칸쿤은 에어로멕시코 항공 R클라스 기준으로 하얏트 지바 4박에 전문작가의 허니문 스냅, 호텔존에서 즐기는 익사이틍 정글투어나 또는 여인의 섬 카타마란 요트 스노클링 투어 1회(식사포함)이 209만원부터 시작된다. 로스카보스는 하얏트지바 4박, 에어로멕시코항공 R클라스, 허니문 스냅, CABO ADVENTURES LUXURY YATE 고급요트 스노클링 투어(식사)가 219만원이다.

코사무이는 TG타이항공 H클라스, 키리카얀 풀빌라 4박, 리조트-차웽비칭 리조트 셔틀을 포함해 212만원부터, 푸켓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V클라스 기준 아마타라 파빌리온 풀빌라 4박과 여행앤라이프의 차별화된 일정이 125만원부터 가능하다. 발리는 가루다항공 V클라스 기준으로 하이더웨이 1베드풀빌라 4박, 데일리마사지 4회, 13가지 선택일정 2회, 소고기 스테이크&연어스테이크, 포에이토 헤드에서 즐기는 이탈리안식 디너가 포함된 가격이 139만원부터 시작된다.

이와 함께 웨딩홀 최대 600만원 할인, T멤버십 및 L포인트 포인트결제, 웨딩패키지 최대 50만원 할인, 혼수 최대 40% 할인, 웨딩드레스 무료피팅 이벤트, 헤어&메이크업 무료시연, 신혼여행 최대 150만원 할인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박람회 기간 동안 매일 12시부터 7시까지 추첨을 통해 선물도 증정한다. 오그램 24인치 캐리어, 샤넬 플랩지갑, 리바트 베네토 4인소파, 다이슨 무선청소기, 다이슨 헤어드라이어, 더헌트맨 남성맞춤정장의 선물로 준비돼 있다.

참가신청 후 방문한 고객들에게는 선착순으로 샤오미 삼각대 셀카봉, 샤오미 블루투스 스피커, 맥립스틱, 수아비스 바디용품이 제공되고, 방문만 해도 시트마스크 1매, 연극할인권 1매, 동부화재 웨딩케어 서비스가 제공된다. 신혼여행 계약자에게는 여행앤라이프 화물용캐리어, 토마스풀 엠버 2인 디너세트, 독일기펠 엘리시아 키친툴, 코코젤리 홈스마트 파스텔 믹서기 중 하나를 증정한다.

박람회 관계자는 "다양한 선물은 물론 풍성한 혜택으로 기존에 방문하셨던 고객들의 좋은 후기가 많다"며 "홈페이지에서 초대장을 신청하면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고 전했다./봉원종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복수동1구역 재개발사업' 조합 청산 마무리... 조합원 1인당 평균 1000만원 배당
  2. 대전 제2매립장 조성 9월 기재부 총사업비 심의 마지막 관문 남았다
  3. 尹대통령 "부여 청양 이재민 구호 응급복구 만전"
  4. [인터뷰] 권은경 이수자 “여성 고수 편견 맞서 ‘고법(鼓法)의 연주화’ 이룰 것”
  5. 취약계층 어르신 폭염 대비 주거환경개선사업
  1. 광복절 맞아 열린 나라꽃 무궁화 전시회…‘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2. 집단 심리검사 "나를 탐구하다"
  3. 국제라이온스협회356-B지구 젠틀리그L/C, 대전장애인단체총연합회 물품기탁식
  4. 대전고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시즌 첫 4강 진출
  5. [독자기고]한산:용의출현, 다시 충무공 이순신을 생각한다.

헤드라인 뉴스


尹대통령 100일 세종집무실 뇌관 여전…방사청 대전行 성큼

尹대통령 100일 세종집무실 뇌관 여전…방사청 대전行 성큼

윤석열 대통령이 17일로 취임 100일을 맞는 가운데 충청권에선 세종시 제2집무실 설치 논란이 뜨겁게 달궜다. 윤석열 정부의 오락가락 행보로 국가균형발전과 국정 효율 극대화를 위한 백년대계 이행을 바라는 지역민의 신뢰에 금이 간 것이다. 대전과 충남의 숙원인 공공기관 지방이전 역시 새 정부 집권 초 동력을 얻지 못하고 표류하고 있다. 다만, 방위사업청 대전 이전은 가시화되고 있어 그나마 위안이다. 세종집무실 설치는 윤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다. 대선이 끝난 뒤 인수위도 세종정부청사 1동 우선 사용→올 연말 세종청사 중앙동 입주→202..

충남 곳곳 집중호우 피해 … 24시간 상황관리 체계 구축
충남 곳곳 집중호우 피해 … 24시간 상황관리 체계 구축

충남에서 집중호우로 2명이 실종되고, 100건이 넘는 시설피해가 발생했다. 15일 충남도에 따르면, 집중호우로 109건의 시설피해가 발생했고, 부상 1명, 실종 2명 등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우선, 100㎜ 비가 내린 부여에선 50대 남자가 119에 전화를 걸어 자신을 비롯 2명이 탑승하고 있는 소형 화물차가 빗물에 떠내려 갈 것 같다고 신고한 뒤, 연락이 두절됐다. 충남 소방본부는 즉시 수색대를 투입, 은산천 지류에서 화물차를 발견하고, 실종자를 찾고 있다. 이뿐 아니라 시설에 대한 피해도 109건에 달했다. 이중 사면 유실, 도..

대전 제2매립장 조성 9월 기재부 총사업비 심의 마지막 관문 남았다
대전 제2매립장 조성 9월 기재부 총사업비 심의 마지막 관문 남았다

대전시의 제2 매립장 조성사업이 팔부능선에 도달하면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남은 과정은 9월 기획재정부와의 총사업비 협의인데, 이 절차가 완료되면 사업자 선정과 본격 착공으로 이어질 수 있어 사실상 최종관문이라 할 수 있다. 다만 제1 매립장은 2025년 사용 종료를 앞두고 있지만 향후 활용 계획을 세우기에는 현시점은 '시기상조'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제2 매립장 조성사업은 2004년부터 시작돼 2008년 보상이 완료됐다. 2019년 타당성 조사와 중앙투자심사를 시작하며 추진 본궤도에 올랐다. 대전시는 조성 계획 가운데 가장 까다..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충남대에 국립대 최초로 평화의 소녀상 충남대에 국립대 최초로 평화의 소녀상

  • 개학 맞은 초등학교…‘반갑다 친구야’ 개학 맞은 초등학교…‘반갑다 친구야’

  • 쓰레기와 부유물로 덮힌 교량 쓰레기와 부유물로 덮힌 교량

  • 비 피해 복구작업 벌이는 주민들 비 피해 복구작업 벌이는 주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