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처럼 몸을 태워 세상을 밝히겠습니다" 대전대 간호학과 선서식

"촛불처럼 몸을 태워 세상을 밝히겠습니다" 대전대 간호학과 선서식

  • 승인 2018-10-11 15:59
  • 수정 2018-10-11 15:59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사진1
11일 대전대 간호학과 전우현 학생 등 예비간호사들이 '나이팅게일 선서'를 하고 있다. /대전대 제공
대전대 간호학과가 11일 대학 블랙박스에서 전우현(25) 학생 등 78명의 예비 간호사들을 위한 '제 23회 나이팅게일 선서식'을 개최했다.

이종서 총장을 비롯해 간호학과 관계자와 학부모 등 약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나이팅게일 선서식은 간호를 받는 사람들의 안녕을 위해 헌신할 것을 다짐하며 간호사로서의 윤리와 간호원칙에 대한 맹세의 시간이 진행됐다.

특히 이어 진행된 촛불 점화식에서는 손에 든 촛불처럼 제 몸을 태워 밝혀주는 봉사와 희생정신의 삶을 다짐하는 등 인간의 생명을 존중하는 전문 간호사로 발돋움할 것을 약속하기도 했다.

학과장인 전은영 교수는 "우리 학생들이 전문 간호인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나이팅게일의 정신과 사명을 성실히 이행할 수 있어야 한다"며 "이번 선서식을 통해 실력 있는 전문 간호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격려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93년 학생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국민들의 건강증진 요구 속에 대전지역 사립대 최초로 설립된 대전대 간호학과는 지난 1997년 첫 졸업생을 배출한 이래 현재까지 1500여명 이상의 졸업생을 배출해 냈다.
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2.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3.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4.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5. [영상]사회적 거리두기&생활 속 거리두기 뭐가 다르죠?
  1. [화제] "쉬는 날에도 몰카범 보이면 잡아야죠"
  2. "제2의 최숙현 막아라" 대전 체육계도 비상
  3.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4. <속보>대전 조달청 근무 확진자 나와...누적 150명
  5. [속보]세이백화점 직원 '확진'...대전 2명 늘어 143명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