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선운산 복분자주 '쿨샷 7.5', 미국 100만불 첫수출

  • 전국
  • 광주/호남

고창선운산 복분자주 '쿨샷 7.5', 미국 100만불 첫수출

  • 승인 2018-11-28 14:06
  • 이승주 기자이승주 기자
고창복분자주 쿨샷 7.5 미국수출 선적002
지난 27일 고창선운산(유)가 1차로 4000만원 상당의 복분자주 선적 작업을 실시한 뒤 정토진 부군수 등이 기념식을 갖고 있다. /고창군 제공
전북 고창복분자주가 미국 시장 수출길에 오르며 해외 소비자 인기몰이에 나섰다.

창 선운산(유)(대표 이제관)는 자사 복분자주 브랜드인 '쿨샷 7.5' 제품을 향후 2년간 캘리포니아 주 등을 포함한 미국 17개주 현지마트와 외식업체 등에 유통하기로 하고 총 100만불에 달하는 수출계약을 맺었다.

지난 27일 고창선운산(유)는 1차로 4000만원 상당의 복분자주 미국 수출을 위한 컨테이너 선적 작업을 실시하고 고창군 정토진 부군수, 조규철 고창군의회 의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창농산물유통센터에서 수출 기념식을 가졌다.

고창선운산(유)의 대표제품인 '쿨샷'은 최상급 고창산 복분자를 원료로 사용하고 알콜도수 7.5도의 저도주로 평균 55알의 햇복분자를 착즙한 과즙이 들어있어 마치 천연과즙음료를 마시는 느낌을 받는 부드러운 맛이 장점이다.



또한 병째로 바로 마실 수 있는 한국형 RTD(Ready to Drink)를 표방한 제품 디자인으로 젊은 세대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이재관 대표는 "이번에 복분자주 '쿨샷'이 미국 시장 진출에 물꼬를 튼 만큼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유네스코 고창생물권보전지역에서 생산된 제품임을 집중 홍보하면서 더 많은 물량이 수출될 수 있도록 세계 소비자들의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국내 전통주의 유통시장이 어려운 환경이지만 수출 등 새로운 시장 개척을 통해 농업생명식품산업 수도 고창의 복분자주가 한국을 대표하는 전통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창=이승주 기자 13141910@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시 나성동 '도시상징광장'이 살아나고 있다
  2. 대전시-한국스마트혁신기업가협회, 中企 현안해결 간담회 개최
  3. 대전식약청, 봄철 주류업체 위생·안전관리 현장점검
  4. 사회복지법인 신영복지재단 대덕구노인종합복지관, 치매 선별검사 및 파트너 교육
  5. 잠비아 마고예 자립마을 캠페인 식수 위생사업
  1. 어르신을 찾아가는 무료 법률 상담
  2. 한효진 제2기 HYO(효) 서포터즈, 효문화 확산에 앞장선다
  3. 청춘이 꽃 피는 봄날, 눈부신 우리
  4. 굿네이버스 대전충북사업본부.대전유아교육진흥원 업무 협약식
  5. 천안시, 입장면 호당1리·북면 용양2리 '충남형 마을만들기' 선정

헤드라인 뉴스


[총선리포트] 금강벨트 친명 생환 친윤 횡사

[총선리포트] 금강벨트 친명 생환 친윤 횡사

4·10 총선 여야 최대 격전지였던 금강벨트에서 더불어민주당 친명(이재명)계와 국민의힘 친윤(친윤석열)계 성적표 희비가 극명하게 갈렸다. 친명계는 대거 원내에 진출하면서 충청권에서 이 대표의 당 장악력을 굳건하게 하는 모멘텀으로 작용했지만, 친윤계는 총선에서 잇따라 패배하면서 윤 대통령에 힘을 실어주지 못했다. 정치권에 따르면 이번 총선에서 충청권 28석 가운데 민주당 21석, 국민의힘 6석, 새로운미래 1석으로 현재 금강벨트 여소야대 지형이 22대 국회에도 이어지게 됐다. 민주당 당선자 가운데에는 이 대표 측근인 친명 그룹이 대거..

[총선돋보기] 충청민심 2년 만에 역전 민주>與
[총선돋보기] 충청민심 2년 만에 역전 민주>與

2022년 치러진 20대 대선에서 국민의힘으로 향했던 충청 민심이 2년 만에 열린 22대 총선에서 뒤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개표 결과에 따르면 이번 총선 대전 전체 유효표는 80만9천204표에 달한다. 이 가운데 국민의힘은 34만6천208표(42.78%), 민주당은 43만8천720표(54.22%)를 얻었다. 민주당이 9만2천512표(11.44%p) 차로 앞섰다. 지난 대선에서는 국민의힘이 49.55%로 민주당 46.44%를 3.11p 차이로 우위를 보였는데 이번에 역전된 것으로 집계됐다. 충남 표심도 같은..

가공식품 실 구매가 1년 새 6% 인상… 요리 필수재료 상승에 서민 부담
가공식품 실 구매가 1년 새 6% 인상… 요리 필수재료 상승에 서민 부담

가공식품 실구매가가 1년 새 6%가량 인상된 것으로 나타나면서 서민들의 부담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정부가 물가 안정을 위해 지원 사격을 하고 있지만 소비자들의 실질적인 장바구니에 들어가는 가공식품 가격은 오히려 상승했다. 14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다소비 가공식품 32개 품목의 2024년 1분기 평균 가격을 조사한 결과 25개 품목 가격이 1년 전보다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체 평균 상승률은 6.1%, 오른 품목의 평균 상승률은 9.1%다. 2023년 연간 소비자물가 상승률인 3.6%의 두 배에 달하는 수치다. 다소비 가공식..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더위야 가라’ ‘더위야 가라’

  • ‘산책로 이륜차 통행 안됩니다’ ‘산책로 이륜차 통행 안됩니다’

  • 대전 중구 ‘새로운 일꾼들’의 당선사례 대전 중구 ‘새로운 일꾼들’의 당선사례

  • 대전지역 국회의원 당선자 첫 일정으로 국립대전현충원 참배 대전지역 국회의원 당선자 첫 일정으로 국립대전현충원 참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