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판5분展’1만여명 방문 성황

게판5분展’1만여명 방문 성황

  • 승인 2019-01-16 19:39
  • 수정 2019-01-16 19:39
  • 정영수 기자정영수 기자
clip20190116102726
남원시는 지난달 29일부터 2월 6일꺄지 전시하는,남원백두대간 생태교육장 전시관의 "게판5분展"에 1만 여 명이 성황리에 다녀갔다
전북 남원시(시장 이환주)가 지난달 29일부터 남원 백두대간 생태교육장 전시관에서 운영한 "게 판 5분 展"에 지난 주말까지 1만 여 명이 다녀갔다.

산림청의 후원을 받아 진행되는 이번 특별전은 다양한 게와 가재, 새우 등 약 50종 2,000여 마리의 아름답고 신비한 갑각류를 활용해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로 흥행몰이를 하고 있다.

남녀노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게 생태관'에는 다양한 환경에서 살아가는 게와 다양한 갑각류 생물들의 생생한 모습을 관람할 수 있어 많은, 사람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아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체험 프로그램 '갑각류생태낚시'와 아이들의 정서와 오감을 발달시킬 수 있는 '해양생물 터치 풀', '모래 놀이' 등은 주말 2,000명 가까운 많은 방문객으로 체험을 위해 줄을 서야 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이밖에도 전시관 인근 바래봉 일원에서는 2월 10일까지 제8회 지리산 남원 바래봉 눈꽃 축제가 열리며 다양한 체험행사가 마련돼 있다.

이번 "게 판 5분 展"은 오는 2월 6일까지 운영될 예정이며 전 연령대가 입장이 가능 하고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17시 30분까지이며(휴관일 매주 월요일, 설날 당일) 전시관 입장객은 추가비용 없이 관람할 수 있다.

올 겨울 남원은 풍성한 볼거리와 체험으로 방문하는 손님들을 신나(게), 즐겁(게), 재밌(게), 행복하(게) 만들어주고 있다.


전주=정영수 기자 jys9952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3.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